김영재 원장, "朴 대통령 필러 맞다…내가 안면시술 한 적 없다"
정치

김영재 원장, "朴 대통령 필러 맞다…내가 안면시술 한 적 없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2-15 10:06:26 | 수정 : 2016-12-15 10:10: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청와대 보안손님' 분류 부인과 저녁 시간에 5회 정도 청와대 출입
김영재 김영재의원 원장이 14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제3차 청문회에 출석하여 질의에 답변을 하고 있다. (뉴시스)
14일 열린 국회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3차 청문회에서 김영재 김영재의원 원장이 박근혜 대통령의 안면시술을 한 적 없다고 밝혔다.

이날 청문회에서는 김 원장이 최순실(60·개명 후 최서원·구속기소) 씨를 어떻게 알았고 세월호 참사 당일 박 대통령의 성형시술을 했는지 묻는 질문이 많이 나왔다. 최 씨에게 김 원장을 소개한 인물은 이병석(세브란스병원장) 전 청와대 주치의다. 이 전 주치의는 2013년 4월에 최 씨에게 김 원장을 소개했다고 밝혔다. 최 씨는 2013년 6월부터 '최보정'이라는 가명으로 김 원장 병원에서 136차례에 걸쳐 미용치료를 받았다.

김 원장은 2014년 2월 대통령이 피습 자국의 고통을 호소해 청와대에 들어가 진료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2006년 5월 20일 당시 한나라당 대표로서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지원유세를 하던 중 커터칼에 의해 턱부터 귀까지 찔리고 베이는 공격을 받았다. 이 사건으로 박 대통령은 60여 바늘을 꿰매는 대수술을 했다.

김 원장은 박 대통령이 이 상처 부위의 감각이 없어지거나 경련이 일어나고 비대칭이 발생해 청와대에 들어갔다는 것이다. 이 외에도 피부에 문제가 생기거나 해외를 다녀온 후 얼굴이 부을 때도 연락을 받고 청와대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김 원장은 다섯 번 정도 저녁 시간에 청와대에 방문했으며 이때 자신의 아내와 함께 출입했다고 말했다.

김 원장은 이른바 '청와대 보안손님'으로 신분증 확인도 없이 청와대를 드나들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김 원장의 부인은 와이제이콥스메디컬이라는 회사를 운영하는데 박 대통령은 이 회사의 화장품을 사용하고 올해 설에 이 회사 제품을 청와대 공식 선물세트로 선정했다. 박 대통령이 이 회사의 해외 진출을 추진했는데 이 과정에서 와이제이콥스메디컬의 해외진출이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한 조원동 청와대 경제수석은 경질됐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

세월호 참사 당일 박 대통령을 시술했는지에 대해 김 원장은 그날 지인과 골프장에 갔다고 주장하며 의혹을 부인했다.최교일 새누리당 의원이 "세월호 당일 박 대통령이 성형시술을 했다면 김 원장이 했을 것이라는 의혹이 있다"고 묻자 "시술한 적 없다"고 말했다.

김한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최근 한국일보가 공개한 박 대통령 얼굴사진 중 일부를 제시하며 주사바늘과 피멍자국이 선명하다고 지적했다. 이 사진을 본 김 원장은 "필러같다"는 소견을 밝혔다. 필러는 성형시술의 일종으로 주름을 없애거나 얼굴 윤곽을 바꾸기 위해 피부나 피하지방층에 외부물질을 주입하는 것을 말한다. 김 원장은 대통령을 상대로 필러나 보톡스 등의 시술을 하지 않았다고 말하며 누가 시술했는지 모른다고 밝혔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일본항공, 기내식에 더이상 '전범기' 문양 안 쓴다"
일본항공(JAL)이 기내식 도시락에 전범기 문양을 사용하지 않겠...
"민주주의가 아니라 혐오를 배운 선거" 시민단체, 김문수 전 후보 인권위 진정
6·13 지방선거에서 혐오표현을 하는 후보를 감시하기 위해 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중앙당 해체…구태청산 TF 가동"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이 중앙당을 해체하고 간...
탁현민, ‘불법 선거운동 혐의’ 벌금 70만 원 선고…“결과 받아들여야”
지난해 제19대 대통령선거 과정에서 불법 선거운동을 벌인 혐의로...
‘청와대 특활비 상납’ 전 국정원장들 징역형…법원 “뇌물은 아냐”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청와대에 상납한 혐의...
한수원, 월성 1호기 조기 폐쇄…천지·대진 신규 원전 건설 백지화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운영허가 기간이 남은 월성 원전 1호기...
새누리당 초선의원, "보수정치 실패 책임 중진 은퇴해야"
자유한국당 초선 의원 중 일부가 선거 참패 결과의 책임을 물으며...
이재명 인터뷰 태도 논란 확산…당선 확정 후 신경질적 반응 보여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경기도민의 선택을 받은 이재명 더...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보건당국 역학조사 중
인천에서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각별한...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많아…니코틴은 유사
국내에 판매 중인 궐련형 전자담배 일부 제품의 타르 함유량이 일...
이명희 구속영장 기각…법원 “범죄 혐의 다툼의 여지 있어”
운전기사, 공사 근로자 등에게 상습적으로 폭언·폭행을 한 혐의...
김기덕 감독, MBC 'PD수첩' 제작진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소
다수의 영화를 만들고 여러 국제 영화제에서 수상해 세계적으로 유...
‘용산 건물 붕괴’ 합동감식 “폭발·화재 때문 아냐”
지난 3일 무너진 서울 용산구 상가건물 붕괴현장 합동감식 결과,...
"유명 해외 배송업체 사칭한 이메일 악성코드 주의하세요"
해외에서 물건을 직접 구입하는 국내 소비자가 늘면서 이들을 상대...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명예훼손 혐의 지만원 씨 고소
임종석(52) 청와대 대통령비서실장이 자신을 가리켜 주사파라고 ...
‘후원금 강요’ 장시호, 항소심서 징역 1년 6개월로 감형
대기업을 상대로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 후원금을 강요한 혐의 등...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