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병우, "최순실 모른다…朴 대통령 존경한다"
정치

우병우, "최순실 모른다…朴 대통령 존경한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2-22 15:18:27 | 수정 : 2016-12-22 15:27:4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세월호 수사 방해하지 않았다"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 사건 진상 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제5차 오전 청문회를 마친후 증인 대기실로 향하고 있다. (뉴시스)
22일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위원장 김성태)' 5차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최순실 씨를 모른다고 말했다.

정유섭 새누리당 의원이 "조응천 의원이 대정부질문에서 우병우 민정수석과 윤전추 행정관의 청와대 입성이 최순실과의 인연이 작용한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최순실은 언제 알았나"고 묻자 우 전 수석은 "최순실, 현재도 모른다"고 말했다. 정 의원이 "현재도 모르는 것인가"라고 묻자 "네. 언론에서 봤다"고 말했다. 정 의원이 황당하다는 표정을 지으며 "아니 이게 전부 근거 없는 의혹이라는 얘긴가"라고 묻자 "저는 그렇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우 전 수석은 세월호 수사에 있어 압수수색을 방해했다는 지적을 전면 부인하기도 했다.

도종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14년 6월 광주지검에 압수수색하지 말라고 전화했나. 광주지검은 세월호 구조 책임을 확인하기 위해 청와대와 해경 간의 통신자료 확보가 아주 중요해 압수수색에 나섰는데 (우 전 수석이) 방해했다. (우 전 수석이) 압수수색 영장 다시 끊으라면서 압수수색을 지체하게 만들었고 기소하지 못하게 했다. 왜 그랬나"라고 물었다.

우 수석은 "압수수색 하지 말라고 전화한 적은 없다. 압력을 넣은 적이 없다. 당시 세월호 사건은 국가적으로 중요한 수사기 때문에 법과 원칙에 따르라고 했다. 신중하고 철저하고 엄정하게 해야 한다는 기본적인 입장을 갖고 있었다. 그뿐이다"고 말했다. 이 문제를 박영수 특검이 수사할 것이라는 지적에는 "수사 받겠다. 수사를 하면 명확히 밝혀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도 의원이 2014년 11월 정윤회 문건 사건을 거론하며 최순실을 몰랐느냐고 캐묻자 우 전 수석은 "그런 자료가 있었다는 걸로 기억한다"면서도 알지 못한다고 반복했다. 손혜원 민주당 의원의 질문에는 "(최순실 씨를) 한 번도 본 적 없다. 정윤회 문건 사건 때 정윤회 씨 부인이라는 정도만 알았다"고 주장했다.

"대한민국을 국정농단한 최순실을 몰랐다는 것은 민정수석으로서 직무유기가. 맞나"는 안민석 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우 전 수석은 "몰랐다는 점에 대해서 업무가 미흡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을 존경하는지 묻는 질문에는 "존경한다. 민정비서관으로 들어와서 민정수석이 된 이후에 직접적으로 통화도 하면서 저한테 말씀하신 게 국가와 국민을 위해서 일해야 한다 그런 식의 말씀을 하고 진정성을 믿었기 때문에 존경한다"고 말했다. 비서로 볼 때 박 대통령이 훌륭한 사람이며,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 역시 존경한다고 답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전당진고속도로 교각서 근로자 4명 추락해 목숨 잃어
고속도로 교각에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추락해 목숨을 잃는 참...
FIFA월드컵 공식 인스타그램에 또 전범기 등장
세계적인 사회관계망서비스 인스타그램의 피파(FIFA) 월드컵 공...
조선일보, "짓밟힌 자의 항변" 드루킹 옥중편지 단독 공개…김경수, "황당 소설"
18일 조선일보가 포털사이트 댓글 조작 혐의를 받는 '드루킹(온...
"집단 패혈증 발병 피부과 프로포폴 전국 평균 14배"
이달 초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서울 강남구 소재 M피부과가 지난...
‘방화대교 붕괴 사고’ 공사 관계자 전원 유죄 확정
지난 2013년 3명의 사상자를 낸 서울 방화대교 남단 접속도로...
‘최순실 주치의’ 이임순 위증 공소기각…“국조특위 활동 종료 후 고발 ‘위법’”
국회 국정조사특별위원회(국조특위) 활동이 종료된 후 국회에서의 ...
울산 한화케미칼 공장서 염소 누출 사고 발생
울산의 한 화학공장에서 염소가스가 새는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가 ...
최순실, ‘정유라 이대 학사비리’ 징역 3년 확정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딸 정유라 ...
인권위, 한국국토정보공사 성추행 사건 가해자 검찰 고발
국가인권위원회가 2015년, 2017년에 성추행 사건이 발생한 ...
한국기원, ‘성폭행 의혹’ 김성룡 9단에 ‘활동 임시정지’ 처분
바둑계에도 ‘미투운동’이 번졌다. 한국기원은 동료 프로기사 ‘성...
신해철 집도의, 과실치사·비밀누설 혐의 징역 1년 확정
가수 고 신해철 씨의 수술을 집도했다가 의료과실로 사망케 한 혐...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 기로…정부, 비공개 회의서 검토
정부가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를 비공개 검토 중인 사실이 언론 ...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 성범죄로 정식재판 회부
성 학대 연루 혐의를 받고 있는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이...
"검은 돈 단 한 푼도 받지 않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사무소 개소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 성남시장 후보로 확정한 은수미 전 의원이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