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北, 김정남 암살 이후 도발가능성…대북경계태세 강화"
정치

軍 "北, 김정남 암살 이후 도발가능성…대북경계태세 강화"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2-20 11:53:14 | 수정 : 2017-02-20 12:00:2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 걸려있는 깃발이 펄럭이고 있다. (뉴시스)
군 당국은 20일 김정남 암살 이후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대북경계태세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이날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현재까지 확인된 내용에 의하면 북한 군은 통상적인 동계훈련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군은 현 상황과 관련해 대북경계태세와 감시태세는 물론 후방지역 테러대비 태세를 강화하고 있다"며 "북한이 얼마든지 추가 도발을 할 수 있다는 판단 아래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덧붙였다.

문상균 대변인은 롯데 측과의 주한미군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부지 교환 협상의 진행상황과 관련, "롯데 측에서 이사회가 개최되면 그 결과에 따라서 후속조치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다만 구체적으로 확인된 바는 없다"고 말했다.

문 대변인은 중국 관영매체가 사드 보복 조치를 노골화하고 있는 것에 대해 "(롯데 측에서)보도에 나오는 내용에 대해서 여러 가지 고민이 있는 것으로는 알고 있다"면서도 "그러나 이미 롯데 측에서 대승적 차원에서 이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입장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