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사·최루액 혼합 금지하는 살수차 제한법 발의
정치

직사·최루액 혼합 금지하는 살수차 제한법 발의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2-21 10:50:20 | 수정 : 2017-02-21 10:53:1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인재근, “부당한 공권력으로 인한 인권침해 방지”
자료사진, 2015년 11월 17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에서 경찰 관계자들이 살수차의 살수 강도를 직접 보여줬다. (뉴시스)
경찰의 살수차 피해를 막기 위한 경찰관 직무집행법 일부개정법률안(살수차 제한법)이 나왔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인재근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대표로 강창일·권미혁·기동민·김상희·김영진·문미옥·소병훈·신경민·유은혜·이인영·전혜숙 의원이 공동발의했다.

최근 故 백남기 농민 사망 사건을 계기로 경찰 살수차에 의해 치명적인 부상이 발생하는 실태를 지적하는 살수차 논란이 커진 만큼 이번 개정안이 주목을 받는다. 특히 사람을 향해 직사로 살수하고 최루액과 염료 등 위해성분을 사용하면 그 위험성이 커진다는 점에서 엄격한 기준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커졌다.

또 경찰이 살수차에 소방용수를 사용하지만 화재진압을 위해 설치한 소방용수시설을 집회와 시위 진압을 위해 사용하는 게 소방시설 고유 목적과 맞지 않다는 지적도 있다.

살수차 제한법은 △직사를 금지하고 최루액·염료 등 위해 성분을 혼합해 사용하지 않도록 살수차 사용 요건과 준수사항을 강화하고 △살수차에 활용하는 소방용수시설 사용 관련 협의제도 규정을 신설했다.

인 의원은 “국가의 부당한 공권력 행사로 인한 인권침해를 방지하고 헌법 21조 1항이 보장하는 집회의 자유를 보호하기를 바란다. 다시는 故 백남기 농민 사망 사건과 같은 불행한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법안 통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곽현화 “이우성 감독 무죄?”···노출신 관련 녹취록 공개
노출신 공방 소송중인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36)가 이우성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