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미사일 발사에 한·일 국방장관 통화…안보협력 강화키로
정치

北 미사일 발사에 한·일 국방장관 통화…안보협력 강화키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3-07 10:04:39 | 수정 : 2017-03-07 10:35:38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한민구 "北, 핵미사일 광적 집착…상응대가 치러야"
日 이나다 방위대신 "도저히 용납 못해"
일본 방위성은 6일 북한이 탄도미사일 4발을 발사함에 따라 도쿄(東京) 방위성 부지 내에 배치한 지대공유도탄 패트리엇(PAC3)을 요격태세로 전환하는 등 경계를 강화했다. 사진은 이날 도쿄 방위성 내에 배치된 패트리엇 미사일의 모습이 보인다.(AP=뉴시스)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7일 이나다 도모미 일본 방위 대신과 전화 대담을 통해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따른 상황을 공유하고 공조방안에 대해 의견을 주고받았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한 장관은 통화에서 "북한이 지난달 12일에 이어 이번에도 탄도미사일 도발을 한 것은 한반도와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라며 "핵미사일 개발에 광적으로 집착하고 있는 북한 정권이 상응한 대가를 치르도록 일본을 포함한 국제사회와 긴밀히 공조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이나다 방위대신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일본에게도 안보상의 중대한 도발행위이자 유엔 안보리 결의를 명확히 위반하는 것으로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며 "한·일, 한·미·일 3국 간 안보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국방부는 "양국 장관은 북한 핵·미사일 도발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고, 고도화되고 있는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의 엄중함에 대한 공동인식을 토대로 앞으로도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할 것"이라며 "보다 효과적인 대북제재·압박조치를 위해 국제사회와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고속열차 사고 지난해 36건·올해 42건…차량고장 인한 사고 절반 넘어
고속열차 사고가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사고의 절반 이상은 차량고...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