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금주, "지지율 도취한 문재인…샴페인 병 내려놓으라"
정치

손금주, "지지율 도취한 문재인…샴페인 병 내려놓으라"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4-25 16:40:08 | 수정 : 2017-04-25 16:53: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2012년 대선 안 후보 양보에도 거만함 때문에 박근혜 정권 탄생 못 막아"
손금주 국민의당 중앙선대위 수석대변인이 25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강도 높게 비난했다. 손 수석대변인은 '지지율에 도취한 문재인 후보는 샴페인 병을 내려놓으시라'는 제목의 논평에서 문 후보가 민주당 대의원들에게 보낸 문자를 언급하며 오만하다고 질타했다.

문 후보는 24일 오전 당 대의원들에게 "요즘 제가 행복하다. 동지애가 눈에 보이고 소리로 들린다"며 "당이 당으로 느껴지고 승리가 피부로 느껴진다. 승리를 확신한다"고 말했다. 손 수석대변인은 "대선이 2주일이나 남았는데 벌써부터 샴페인을 흔들며 승리에 도취한 듯 행동하고 있다. 문재인 캠프는 지지율이 조금만 높게 나오면 대세론이라는 불치병이 도지는 것인가"라고 말했다.

이어 "2012년 대선 당시 민주당과 문재인 후보는 안철수 후보의 양보에도 불구하고 그 거만함 때문에 이명박 정권 연장과 박근혜 정권 탄생을 막지 못했다"고 지적하며, "국민은 오만한 권력을 결코 용납하지 않는다. 국민의당과 안철수 후보는 지지율 수치에 일희일비 하지 않고 면면히 흐르는 민심 앞에 겸허히 서서, 오직 국민만 보고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추미애 민주당 대표가 안 후보를 겨냥해 "좀 똑바로 배우시지"라고 말한 것을 두고 "노무현 대통령의 탄핵을 주도했던 추미애 대표에게서는 단 하나도 배울 것이 없다"고 맞받아쳤다.

앞서 추 대표는 이날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60년 민주당 계승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서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와 안 후보를 언급하며, "참으로 딱하다, 안쓰럽다 좀 똑바로 배우시지 이런 생각이 들었다. 김대중·노무현 대통령이 선거 때마다 당해야 했던 것이 지역주의와 싸워야 했던 것이고 색깔론에 늘 시달려야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 두 분이야 말로 진정으로 서민을 아끼고, 평화를 지키며 전쟁위기를 온몸으로 부딪쳐서 막아 내고자 했던 분들인데 이 두 분을 지역주의와 색깔론으로 가두려했고 또 그것에 숟가락 얻는, 두 분의 적자라고 스스로 자칭했던 분과 안철수 후보를 보면서 정치란 과연 저러한 것인가, 좀 더 오래 안철수 대표를 우리당에 두었더라면 제대로 가르쳐서 내보낼 걸 하는 그런 마음도 들었다"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조만간 이곳의 쇠창살이 사라진다
법무부가 외국인보호소 내 보호외국인의 인권이 증진될 수 있도록 ...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섬마을 교사 성폭행’ 학부모들, 징역 10~15년 확정
전남 신안의 한 섬마을에서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일가족 4명 사망한 부산 아파트 화재 사건, 방화 가능성 높아
전형적인 화재사로 알려진 '부산 일가족 화재 사망 사건'의 화재...
‘파타야 살인사건’ 베트남 도주 피의자 한국 송환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
울산서 끼어든 차 피하려던 시내버스 담벼락 충돌…2명 사망
5일 오전 9시 30분께 울산 북구 아산로에서 운행하던 시내버스...
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리스트 등 5개 사건 사전조사 선정”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 등 5개 사...
'세월호 7시간' 박근혜는 관저 침실에 있었다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 2014년 4월 16일 박근혜(66...
미투시민행동, SBS '김어준 블랙하우스'에 후속 조치 요구
340여 개 여성·노동·시민단체와 160여 명의 개인이 참여...
서울시 특사경, 최대 연 1338% 폭리 취한 불법 대부업소 적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을 대상으로 최대 연 1338%...
한국여성단체연합 “대통령 개헌안, 성평등 낙제점…여성 대표성 확대 실종”
여성단체가 26일 발의된 대통령 개헌안이 ‘성평등’과 관련해 낙...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