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충제 산란계 농장 13곳 추가 적발해 45곳으로 늘어
정치

살충제 산란계 농장 13곳 추가 적발해 45곳으로 늘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8-18 10:00:56 | 수정 : 2017-08-18 11:00:3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친환경 농장이 28곳…새로운 살충제 속속 검출
울산시 울주군은 17일 오후 살충제 성분이 나온 2개 농장이 생산한 달걀 전량(27만 개·13t)을 울주군 삼동면 쓰레기 집하장에서 폐기처분 하고 있다. (뉴시스)
정부가 전국 산란계 농장 1239곳의 살충제 사용 여부를 전수조사하는 가운데 부적합 농가가 45곳으로 늘었다. 피프로닐·비펜트린 등 살충제 외에 새로운 살충제 성분이 추가로 나왔다.

18일 농림축산식품부는 “17일 오후 10시 현재 전국 13개 농가에서 살충제 성분을 추가 검출했다. 전체 농가 중 1155개 농가 검사를 진행한 상태”라고 밝혔다. 전날 발표한 부적합 판정 32개 농가에서 하루 만에 13곳을 추가해 45곳이 부적합하다고 발표했다.

45개 농가 가운데 친환경 인증을 받은 농가는 무려 28곳이다. 친환경 인증기준 자체를 어긴 농가 35곳을 합하면 80곳에 가까운 농가에서 살충제 성분이 나온 것이라 불안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부적합 판정 45개 농가 가운데 피프로닐이 나온 곳은 7개 농가, 기준치를 넘어 비펜트린을 사용한 곳은 34개 농가, 플루페녹수론이 나온 곳은 2개 농가, 에톡사졸이 나온 곳은 1개 농가다. 피리다벤이라는 살충제가 나온 곳도 1개 농가다. 그간 산란계 농장 전수조사에서 나오지 않았던 살충제 플루페녹수론, 에톡사졸, 피리다벤이 나와 해당 살충제의 독성에 관심이 쏠린다.

정부 발표에 따르면 경기 연천 주희노 농장과 충남 아산 송연호 농장에서 플루페녹수론이 0.028㎎/㎏, 0.0077㎎/㎏ 나왔고, 대전 유성 길석노 농장에서 에톡사졸이 0.01㎎/㎏ 나왔다. 두 살충제 모두 축산물에만 사용하도록 제한한 것으로 산란계 농장에서는 사용해서는 안 된다. 피리다벤은 원예용 농약 성분으로 알려져 있으며 닭에는 사용할 수 없다. 미량이라도 달걀에서 나오면 안 되는 살충제다.

플루페녹수론은 실험쥐 급성독성시험에서 독성이 낮은 것으로 나왔고, 매일 평생 노출되어도 안전한 안전기준은 0.037 mg/kg b.w./day이다. 이는 체중 60kg 성인이 하루 2.22mg/day에 노출되는 수준이다. 에톡사졸은 거미와 진드기의 애벌레와 알을 죽이는 데 사용하는 것으로 사과·감귤·수박·배 등 과일과 도라지·부추 등 채소에 쓴다. 실험쥐 독성시험에서 급성독성은 낮고 유전독성·발암성은 없지만 간 독성이 나타났다. 매일 평생 노출돼도 안전한 기준은 0.04 mg/kg b.w./day이며, 이는 성인(60kg)이 하루 2.4 mg/day 수준이다. 두 살충제 모두 급성 독성 위험은 없지만 만성 독성 위험은 있다. 간 손상이나 빈혈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국정원 댓글 사건’ 원세훈 징역 4년 확정…5년 만에 마무리
‘국가정보원 댓글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
조만간 이곳의 쇠창살이 사라진다
법무부가 외국인보호소 내 보호외국인의 인권이 증진될 수 있도록 ...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섬마을 교사 성폭행’ 학부모들, 징역 10~15년 확정
전남 신안의 한 섬마을에서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일가족 4명 사망한 부산 아파트 화재 사건, 방화 가능성 높아
전형적인 화재사로 알려진 '부산 일가족 화재 사망 사건'의 화재...
‘파타야 살인사건’ 베트남 도주 피의자 한국 송환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
울산서 끼어든 차 피하려던 시내버스 담벼락 충돌…2명 사망
5일 오전 9시 30분께 울산 북구 아산로에서 운행하던 시내버스...
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리스트 등 5개 사건 사전조사 선정”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 등 5개 사...
'세월호 7시간' 박근혜는 관저 침실에 있었다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 2014년 4월 16일 박근혜(66...
미투시민행동, SBS '김어준 블랙하우스'에 후속 조치 요구
340여 개 여성·노동·시민단체와 160여 명의 개인이 참여...
서울시 특사경, 최대 연 1338% 폭리 취한 불법 대부업소 적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을 대상으로 최대 연 1338%...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