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미래 쇼핑하는 이재용 부회장… 올해만 8개 기업 인수·투자
경제

삼성 미래 쇼핑하는 이재용 부회장… 올해만 8개 기업 인수·투자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1-22 11:11:02 | 수정 : 2016-12-05 13:17:5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7개기업 M&A와 1개기업 지분투자 단행…총액 10조 달해
'메가딜' 하만 인수 등 이 부회장 등기이사 선임전후로 활발
삼성 미래가치·성장동력 확충위해 공격행보 가속화 할 듯
자료사진, 손병두 호암재단 이사장(왼쪽)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월 1일 서울 중구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제26회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한 뒤 대화를 나누며 퇴장하고 있다. (뉴시스)
삼성전자가 올해만 8개 해외 기업에 대해 인수및 투자를 단행하고 있어 명실상부한 '쇼핑의 해'를 기록하고 있다. 그 금액만도 약 10조원에 달한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미국의 퀀텀닷 재료 업체인 'QD비전' 인수전에서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되면서 올 7번째 M&A(인수합병)을 눈앞에 뒀다. 삼성전자는 약 7000만달러(약 830억원)의 인수금액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가 이번 인수에 성공한다면 올해만 벌써 1개 기업에 대한 지분투자를 포함, 모두 8개 기업을 인수·투자한 셈이다. 이들은 미국과 캐나다, 중국 국적 기업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6월부터 조이언트와 애드기어, 데이코, 비브랩스, 하만, 뉴넷캐나다 등의 기업들을 매월 인수해왔다. 비야디에 대해서는 지분투자를 했다. 이전 2년간 인수했던 기업들을 모두 더해 8개였던 것을 고려하면 파격적인 투자다.

삼성전자는 올해 특히 스마트카 등의 전장사업과 프리미엄 가전 등 신성장 동력 및 수익성 늘리기에 중점을 두고 필요한 핵심 기술들을 위주로 사들였다는 평가다.

이번에 인수전에 뛰어든 QD비전도 삼성 가전 부문에서 효자 노릇을 하고 있는 퀀텀닷 SUHD TV를 뒷받침할 수 있는 퀀텀닷 재료 업체다. 카드뮴계 퀀텀닷 분야에서 특히 인정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니, LG디스플레이 등 타 기업들과도 협력한 바 있다.

삼성의 공격적 M&A는 이 부회장의 등기이사 선임 전후로 더욱 활기를 띠고 있다. 지난달 등기이사에 선임된 이 부회장은 책임경영 강화라는 기대에 부응하듯 삼성의 미래성장동력을 키워나가는데 핵심적인 기업들은 인수합병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최근 80억달러에 달하는 메가딜로 성사시킨 하만의 인수다. 전장사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내기업으로서는 사상 최대 규모의 인수합병을 전격 단행한 것이다.

이는 향후에도 삼성의 미래가치와 성장동력 확충을 위해서라면 언제든지 과감한 투자가 이뤄질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있다. 즉 삼성이 당분간 M&A계의 '큰 손'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올해 이어지는 삼성의 M&A는 이 부회장 시대의 핵심 조직으로 꼽히는 삼성전략혁신센터(SSIC:Samsung Strategy Innovation Center)와 삼성글로벌이노베이션센터(Samsung Global Innovation Center·GIC)가 주도하고 있는 만큼 삼성의 차세대 밑그림을 엿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퀀텀닷 기술 외에도 스마트카와 클라우드 등의 신기술 역량을 쌓기 위한 인수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하만(Harman)인수와 비야디(BYD)에 대한 지분투자로 전장사업을 키우기 위한 초석을 쌓고 조이언트(Joyent)와 애드기어로 차세대 IoT와 클라우드 기술을 끌어왔다는 평가다.

재계 관계자는 "이 부회장이 경영에 나서기 시작한 후 계열사 재편도 그렇고 '선택과 집중'으로 효율성을 높이는 전략을 구사해왔다"며 "그런 상황에서 올해 인수한 기업들이 곧 삼성의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주춧돌임을 알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과로사·돌연사로 죽어가는 집배원, 업무량 살인적…인원 늘려야
26일 오전 전국우정노동조합(위원장 김명환·이하 우정노조) 조...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TODAY 뉴스

더보기

광주고법 “국가, 군·경 민간인 학살 희생자 유족에 배상해야”
과거사정리위원회(이하 과거사위)가 한국전쟁 전후 군인과 경찰에 의한 민간인 학살사건의 희생자라고 인정한 경우, 그 희생자의 유족들에게 국가가 배상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광주고등법원 민사2부(부장판사 최인규)는 28일 1950년 전후 민간인 학살사건 희생자 21명의 유족과 상속인들이 국가를 상대로 제기한 위자료 청구소송에서 민간인 19명을 희생자로 인정하고 “16억 3400만 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항소심 재판부는 18명만을 희생자로 인정한 1심 판결과 달리, 과거사위가 희생자로 인정한 민간인 19명 전원을 희생자로 인정했다. 과거사위의 진실 규명 내용에 중대하고 명백한 오류가 있지 않은 이상 법원은 과거사위의 희생자 확인 결정을 존중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