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건보료 정산, 근로자 844만 명 평균 13만 3000원 추가 납부
경제

4월 건보료 정산, 근로자 844만 명 평균 13만 3000원 추가 납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4-20 14:58:23 | 수정 : 2017-05-02 16:53:4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근로자 278만명 평균 7.6만원 환급…분할납부 신청 가능
국민건강보험공단이 4월 건강보험료 정산을 통해 278만명은 1인당 평균 7.6만원을 돌려받고, 844만명은 1인당 평균 13.3만원을 더 내야 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국민건강보험공단 사옥. (뉴시스)
재작년에 비해 지난해 보수가 늘어난 근로자는 이달분 건강보험료를 납부할 때 1인당 평균 13만 3000원의 보험료를 더 내야 한다.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공단)은 2016년 반영되지 않았던 보수변동 내역을 반영한 보험료 정산금액을 확정하고 19일 각 사업장에 통보했다.  

4월에 진행되는 건강보험료 정산에 따라 근로자와 사용자는 지난해 납부했어야 하는 보험료와 실제 납부한 보험료의 차액을 더 납부하거나 환급받는다.

2016년에 2015년 보수(1월에서 3월은 2014년 보수)를 기준으로 건강보험료를 산정해 납부했으므로 지난해 보수가 줄었다면 더 낸 보험료를 환급받고, 보수가 올랐다면 덜 낸 보험료를 납부하는 것이다.

공단에 따르면 2016년도 귀속 건강보험료 총 정산 금액은 1조 8293억 원으로, 전년(1조 8248억 원)과 비슷한 수준이다. 추가 징수 금액은 2조 2496억 원, 환급액은 4203억 원 정도다.

보수가 줄어든 근로자 278만명은 1인당 평균 7만 6000원을 돌려받고, 보수가 늘어난 근로자 844만명은 1인당 평균 13만 3000원을 더 낸다.

정산보험료는 4월분 보험료와 함께 고지되며 다음달 10일까지 납부해야 한다. 가입자가 내야하는 정산보험료가 4월분 보험료보다 많은 경우에는 분할납부를 신청해 10회까지 분할하여 납부할 수 있다.

공단 관계자는 “정산보험료는 받은 보수에 따라 제대로 전년도에 냈어야 하는 금액을 당시에 보수변경을 신청하지 않았거나 일시적인 성과급이 발생함에 따라 올해 정산하는 것으로, 보험료가 오르는 것이 아니다”라며 “오히려 다음연도 4월까지 유예하였다가 후납하는 성격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분할납부를 신청할 경우 정산보험료를 한 번에 내는 부담을 완화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