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6차 주말 촛불집회 열린다…여의도 시민대회도 예정y
사회

3일 6차 주말 촛불집회 열린다…여의도 시민대회도 예정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2-02 14:01:57 | 수정 : 2017-01-21 18:49:5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박사모 외 20여개 단체 광화문 거리 행진
30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에서 박근혜 퇴진 광주시민운동본부 주관 '시국 촛불집회'가 열린 가운데 시민들이 손피켓과 촛불을 들고 있다. (뉴시스)
민간인인 최순실(60·개명 후 최서원·구속)의 권력사유화와 국정농단 사태를 규탄하며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는 주말 촛불집회가 3일 서울 광화문을 포함해 전국 곳곳에서 열린다. 10월 29일 1차 촛불집회 후 여섯 번째다. 이날은 박 대통령을 지지하는 대한민국 박사모(이하 박사모)외 20여 개 보수단체가 서울 광화문에서 거리행진을 한다.

박근혜정권퇴진비상국민행동(이하 퇴진행동)은 3일을 '촛불의 선전포고 박근혜 즉각 퇴진의 날'로 규정하고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집회를 연다고 밝혔다. 오후 4시 시민들이 청와대를 포위한 후 오후 6시 본행사를 시작해 오후 7시 행진한다. 이에 앞서 오후부터 광화문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전대회가 열린다. 오후 2시 여의도 새누리당 당사 앞에서는 새누리당 규탄 시민대회가 열리고, 같은 시각 정의당이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청소년 자유발언대를 연다. 세월호 유가족은 오후 3시 광화문에 집결해 청와대 행진을 한다. 같은 시각 보신각에서는 청소년 시국대회가 열린다.

박 대통령 탄핵에 주저하는 국회에 민심을 보여주기 위해 여의도에서 집회를 열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퇴진행동 홈페이지에는 시국이 급변했으니 집회도 바뀌어야 한다며 탄핵을 거부하는 국회위원에게 엄중하게 항의해야 한다는 주장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 아예 국회 앞에서 집결하는 시민운동을 따로 만들어야 한다는 제안도 있다. 집회의 구호를 '박근혜 탄핵'으로 수정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왔다.

박사모는 "우리마저 흔들리면 미래는 없다"며 3일 오후 2시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집회를 하고 광화문으로 거리행진을 하겠다고 밝혔다. 정광용 박사모 중앙회장은 1일 발표한 성명에서 새누리당이 당론으로 채택한 4월 박 대통령 퇴진·6월 대선이 위법이라고 주장하며, 특검이 수사 결과를 내놓을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유시민 작가는 1일 JTBC ‘썰전’에 출연해 박 대통령이 자진 하야를 거부한 상태에서 탄핵이 부결할 경우 광화문으로 집결한 에너지가 어디로 튈지 모른다며 우려했다. 유 작가는 “인류 역사를 보면 사람들의 에너지가 폭발적으로 터져 나오는 때가 있다. 우려하는 것은 지금 우리사회가 압력솥과 같다는 점이다. 밑에서 김이 계속 올라오는 상황에서 뚜껑을 따야 힘을 배출할 수 있는데 대통령 하야와 탄핵 두 가지가 안 된다면 (그 에너지가) 어디로 튈지 저는 불안하다”고 말했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北 김정은, 권력서열 2위 황병서 처벌"
북한이 인민군 총정치국을 검열해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을 처벌했다...
십일조를 재산 갈취 교리라는 취지로 판단한 법원 판결 논란
최근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 민사1부(재판장 명재권 판사)는 하나...
“마치 소주 100병 마신 듯” 광란의 도주…마약 의심 50대 남성 검거
마약을 소지한 채 고속도로에서 광란의 질주를 벌이며 도주한 50...
‘여직원 성추행 혐의’ 최호식 호식이 치킨 전 회장 불구속 기소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 ‘호식이 두 마리 치킨’의 최호식(63) ...
홍준표, "망나니 칼춤…많이 먹었으면 그만해야"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별활동비 청와대 상납 의혹을 수...
방문진, MBC 사장 해임…김장겸, "제가 마지막 희생자이길"
공영방송 MBC의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이하 방문진)가 13일...
초등학생과 성관계 교사 징역 5년 선고…“강간과 다름 없다”
자신의 제자인 초등학생과 수차례 성관계를 가진 30대 여교사에게...
백령도 인근 해역서 지진 발생…기상청, "피해 없을 것"
14일 기상청이 백령도 인근 해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여중생 성폭행·임신’ 혐의 40대 연예기획사 대표, 무죄 확정
자신보다 27살 어린 여중생을 수차례 성폭행하고 임신시킨 혐의를...
제19대 대선 선거사범 512명 기소…제18대 대비 19.6% 증가
검찰이 제19대 대통령선거 관련 선거사범 878명을 입건해 51...
신안 선착장 앞바다서 건져낸 승용차 안 유골 발견
6일 오전 8시 35분께 전남 신안군 압해도 송공선착장 인근 해...
가상화폐 채굴 악성코드 '적신호'…CPU 100% 소모해 PC 느려져
최근 가상화폐가 인기를 끌자 이를 이용해 피해자들의 개인 컴퓨터...
군인권센터, "'갑질' 박찬주 사건 무혐의 기획한 국방부검찰단장 징계해야"
'공관병 갑질 의혹' 사건으로 직권남용 혐의를 받는 박찬주 육군...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