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 당일 오후 박 대통령, 골든타임에 머리 손질y
사회

세월호 참사 당일 오후 박 대통령, 골든타임에 머리 손질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2-07 09:46:11 | 수정 : 2016-12-09 13:44: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한겨레·SBS 단독 보도…청와대 '머리손질' 사실 인정
자료사진, 박근혜 대통령이 2014년 4월 1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찾아 전남 진도 해상에서 침몰한 여객선 사고 상황에 대해 보고 받고 있다. (청와대 제공=뉴시스)
박근혜 대통령은 2014년 4월 16일 수요일 세월호 참사가 벌어진 당일 대통령으로서 무엇을 했는지 3년이 다 되어 가도록 밝히지 않고 있다. 굿판을 벌이거나 성형 시술을 했다는 의혹 제기가 있을 때 이를 부인하는 식으로 국민과 스무고개를 하면서도 아직까지 답을 알려주지 않고 있다. 한겨레 신문의 6일 단독보도는 봉인된 대통령의 '세월호 7시간'을 가장 확실하게 설명했다. 이번에는 청와대가 보도 사실을 일부 인정했다.

한겨레는 박 대통령이 세월호에 315명이 갇혀 있다는 보고를 받고도 미용사를 호출했고 올림머리를 하는데 1시간 이상을 허비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박 대통령이 16일 정오께 미용사 서울 청담동에 있는 미용사 정 모 씨를 청와대로 불러 1시간 30분 동안 올림머리를 만들었다고 전했다. 신문은 호출을 받은 정 씨가 청와대에 도착해 미용을 한 시간이 오후 1시부터 오후 4시 30분 사이라고 추정했다.

박 대통령은 오후 3시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방문 준비를 지시했고 오후 5시 15분 중대본에 방문해 "다 그렇게 구명조끼를 학생들은 입었다고 하는데 그렇게 발견하기가 힘듭니까"라는 질문을 했다.

청와대는 박 대통령이 세월호 참사 당일 오후 머리 손질을 한 사실을 인정했다. 청와대 참고자료에 따르면, 청와대는 대통령의 머리 손질과 화장을 위해 총무비서관실 소속 2명을 계약직으로 채용하고 있으며 참사 당일 오후 3시 20분께부터 약 1시간가량 청와대에 머물렀다. 청와대는 머리 손질에 사용한 시간이 20여 분이며 중대본 방문지시를 내린 후 경호 출동준비를 하는 동안 서면보고를 받으며 머리 손질을 했다고 밝혔다.

SBS는 박 대통령이 중대본 방문을 앞두고 일부러 부스스한 모양으로 머리를 연출했다고 6일 단독 보도했다. SBS는 박 대통령 전속 미용사가 비상사태인 점을 감안해 일부러 머리를 부스스하게 했다는 취지의 말을 했다고 전했다. 같은 날 KBS도 정 씨가 참사 당일 오전 평소처럼 대통령의 머리 손질을 했다가 다시 호출을 받고 청와대에 들어가 머리를 고쳤다고 보도했다. KBS는 "정 씨는 중앙대책본부를 방문하는 대통령의 일정에 맞춰 머리 스타일을 다시 고친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한편 세월호 참사 당일 미용사가 청와대를 방문했음에도 불구하고 이영석 청와대 경호실 차장이 국회 청문회에서 외부 인원의 출입이 없다고 밝힌 만큼 이 차장이 위증을 했다는 논란이 일고 있다. 이 차장은 언론 보도가 나오기 하루 전인 5일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기관보고에서 "세월호 참사 당일 외부에서 들어온 인원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논란이 일자 청와대는 미용사가 외부인이 아니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설 대목 앞두고 여수 수산시장 화재 발생…점포 58개 전소
여수 수산시장에 화재가 발생해 점포 58개가 모두 불에 타고 2...
“정유라 이대 학점 특혜 지시…김경숙→이원준→시간강사 단계 거쳤다”
김경숙(62) 전 이화여대 전 신산업융합대학장이 최순실(61·...
“태블릿PC 보도가 조작이라고?” JTBC 손석희, 법적 대응 경고
11일 JTBC ‘뉴스룸’이 이른바 ‘최순실 태블릿PC’ 보도를...
최순실, "진술조서 허위·조작…검찰이 자백 강요" 주장
1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 김세윤) 심리로 열린 2...
美 뉴욕검찰,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동생·조카 뇌물수수혐의 기소
대권 도전을 시사하며 한국으로 금의환향하는 반기문(72) 전 유...
檢, 가수 호란 음주운전 혐의 벌금 700만 원 약식기소
검찰이 음주운전을 한 가수 호란(38·본명 최수진) 씨를 교통...
한화 3남 김동선 폭행 영상 공개…만취해 직원에게 욕설하며 뺨 때려
특수폭행과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경찰이 7일 구속한 김승연 한화...
중앙선관위, "이재명 시장 '개표부정 의혹제기 자제' 강력 촉구"
이재명 성남시장이 2012년 12월 19일에 있었던 18대 대통...
사법연수생 줄어 빈 오피스텔에 기업형 성매매 기승
의정부지방검찰청 고양지청이 4개월에 걸쳐 지역 성매매 조직을 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셋째 아들 술집서 종업원 폭행 혐의 경찰 입건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셋째 아들 김동선(28) 씨가 5일 새벽...
"특검개애식기(特檢開愛食己)" 법원공무원 내부 글 논란 확산
한 법원 공무원이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중립·공정성을 의심하며 ...
포근한 겨울 우리나라 근해도 고수온 현상 나타나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에 따르면 올해 1월 우리나라 근해 수온...
경찰, "박지만 EG 비서실 직원 사인은 심근경색…의혹 둘 사안 아냐"
1일 숨진 채 발견된 박지만(59·박근혜 대통령 남동생) EG...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