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철균, "김경숙 부탁으로 최순실·정유라 만났다" 주장y
사회

류철균, "김경숙 부탁으로 최순실·정유라 만났다" 주장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02 16:19:11 | 수정 : 2017-01-02 16:26:2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류 교수 변호인, 기자들과 만나 폭로
정유라 이화여대 재학 당시 정 씨의 대리 시험 등 학사 특혜를 준 의혹으로 긴급체포된 류철균(필명 이인화) 교수가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 사건 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사무실로 들어가고 있다. (뉴시스)
최순실(61·구속기소) 씨의 딸 정유라(21) 씨가 이화여자대학교에서 학점관리에 특혜를 받은 배경에는 김경숙 전 이대 체육대학장이 있다는 주장이 나와 파문이 일고 있다. 정 씨에게 특혜를 제공한 혐의로 박영수 특검팀이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긴급 체포한 류철균 이대 융합콘텐츠학과장 쪽이 이 같이 밝혔다. 류 교수는 필명 '이인화'라는 소설가로도 유명하다.

류 교수의 변호인인 구본진 변호사는 2일 법원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김경숙 전 이화여대 체육대학장의 부탁으로 최 씨와 정 씨를 만났다"고 말했다. 류 교수는 특검이 신청한 구속영장의 영장 실질심사를 위해 이날 오후 2시께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했다.

구 변호사는 "김 전 학장이 '정 씨를 잘 봐주라'고 (류 교수에게) 3번 이야기 했다. (김 전 학장이) 최 씨와 정 씨를 류 교수에게 보내기도 했다"며, "김 전 학장은 지난해 4월 류 교수에게 (최순실과 정유라가) 지금 가고 있으니 만나라고 했다. 류 교수는 학장이 보냈으니 할 수 없이 1분 동안 만났다. 류 교수는 그때까지만 해도 정 씨나 최 씨가 누군지 전혀 몰랐다"고 말했다. 또 "김 전 학장은 '정윤회 딸이 학교에 들어왔는데 사람들이 정윤회 딸이라는 이유로 왕따했고 (정유라가) 우울증에 걸렸다'고 류 교수에게 말했다. 김 전 학장은 '학교에서 생긴 일인데 학교에서 도와줘야 될 것 아니냐'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특검은 류 교수가 출석을 제대로 하지 않은 정 씨에게 기준 보다 높은 학점을 준 의혹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정 씨가 기말시험을 보지 않았지만 류 교수가 허위 답안지를 만들었다는 의혹도 있다.

김 전 학장은 지난달 15일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4차 청문회에서 "학점 부여는 교수 개인의 고유 권한"이라며 자신이 지시한 사실이 없다고 완강히 부인했다. 김 전 학장은 오히려 정 씨가 누구인지 잘 몰랐다고 말하며, "제가 맹세코 정유라니 그 당시에 그 학생 이름조차도 저는 생소했다"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부산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 대량 누출 사고 발생
부산의 한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가 대량으로 누출되는 사고가 ...
靑, "국방부가 사드 4기 추가 사실 의도적으로 누락"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기 전 국방부가 국내로 들어온 고고도미사일방...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