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시호가 제출한 태블릿PC 2015년 8월 출시 제품…최순실 7월 24일부터 사용y
사회

장시호가 제출한 태블릿PC 2015년 8월 출시 제품…최순실 7월 24일부터 사용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12 15:31:05 | 수정 : 2017-01-12 16:29:4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특검, “일반인에게 출시하기 전 최순실에 전달 가능성”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최순실(61·구속기소) 씨가 소유자라고 밝힌 태블릿PC의 출처를 두고 의혹이 커지고 있다. 특검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11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최 씨의 조카 장시호(38·구속기소) 씨의 변호인이 제출한 태블릿PC 실물을 공개했다. 삼성전자에서 만든 갤럭시탭(SMT-815 골드)이다. 특검은 태블릿PC 안에 담긴 이메일을 확인한 결과라며 최 씨가 2015년 7월부터 11월까지 이 태블릿PC를 사용했다고 밝혔다.

기자회견이 끝난 후 의혹은 즉각 불거졌다. 갤럭시탭 SMT-815 기종을 출시한 시점이 2015년 8월이라 최 씨가 사용한 시점과 앞뒤가 맞지 않기 때문이다. 이 특검보는 12일 정례기자회견에서 해당 태블릿PC의 출시 시점이 2015년 8월초라고 언급하며 두 가지 가능성을 제기했다. 최 씨가 이 태블릿PC에서 이메일을 사용한 날짜는 2015년 7월 24일로 알려졌다. 이 특검보는 “태블릿PC를 일반인에게 출시하기 전 임직원들에게 시제품으로 나온 것이 최 씨에게 전달됐을 가능성이 있고, (구글의)g메일 계정이 연동하는 과정에서 태블릿PC 출시시점과 이메일 발견 시점이 다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삼서에서 출시 전의 태블릿PC를 최 씨에게 제공했을 가능성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 이 특검보는 “삼성이 줄 수도 있고 아는 사람이 줄 수도 있다. 여러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한편 이 특검보는 문화계 블랙리스트 사건을 수사하며 핵심 인물로 떠오른 김기춘 전 청와대 대통령비서실장과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소환 일정이 다음주에는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국정원이 개입한 추가 정황이 나오지 않은 이상 국정원을 수사할 일정은 계획하지 않고 있다는 게 이 특검보의 설명이다. 이날 오전 정유라 이대 특혜 입학 사건의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한 김경숙 전 이화여대 체육학장은 조사를 마친 후 구속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