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센터 현장실습 나갔다 자살한 여고생 '욕받이' 부서에 근무했다"y
사회

"콜센터 현장실습 나갔다 자살한 여고생 '욕받이' 부서에 근무했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3-08 09:13:54 | 수정 : 2017-03-08 15:17:3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공동대책위, "또다시 죽음을 불렀다…진상규명하라"
전주의 한 이동통신사 고객센터에서 현장실습한 특성화고 여고생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 발생했다. 지역 시민·사회단체가 구성한 진상규명 공동대책위원회는 7일 이 이동통신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건의 진상규명과 회사의 사과를 요구했다.

대책위는 1월 22일 저수지에 투신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여고생 홍 모(17) 양이 이 회사의 '해지방어부서'에서 근무했다고 밝혔다. 해지방어부서는 고객센터 안에서도 인격적 모독을 가장 많이 당하는 소위 '욕받이' 부서로 불리는 곳이다. 2014년 10월에도 한 노동자가 이 부서에서 일하다 감정노동과 실적압박의 괴로움을 호소하며 '회사를 고발한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기고 명을 달리했다.

해지방어부서에서는 고객의 폭언을 참으며 상품 해지를 막아야 하고 실적까지 내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책위는 "회사는 상품 해지를 방어하는 데 실패한 해지등록율을 집계해 순위를 매겨 사무실 입구에 게시해 놓기도 했다"고 말했다. 게다가 해지방어를 하면서 역으로 상품까지 팔아야 하는 '경이로운' 업무를 해야 하는 곳이 해지방어부서라고 지적했다.

대책위는 "우리가 주의 깊게 보는 것은 이렇게 힘들고 위험한 업무에 특성화고 현장실습생이 대거 투입됐다는 점이다. 작년 해지방어부서에 십 수 명의 학생들이 배치됐고 6개월도 채 지나지 않은 지금 단 2명만 남았다"며, "이들은 특성화고 학생이라는 이유로 사실상 사회적 보호망에서 벗어나 있다"고 말했다.

대책위는 고객센터에 몇 명이 실습을 나갔는지 몇 명이 중간에 되돌아왔는지, 왜 되돌아왔는지도 파악하지 못하는 교육청을 비판했고, 이 업체를 면밀하게 관리감독 하지 않은 노동부도 질타했다.

대책위는 해당 이동통신사가 홍 양 앞에서 진심으로 사죄하고 비인격적 노동환경을 근본적으로 뜯어 고치라고 요구했지만 고객센터 쪽에서는 홍 양의 죽음이 회사 생활 때문이 아니라며 대책위와 유가족이 제기한 의혹을 부인했다. 실적과 부당한 노동을 강요하지 않았다며 홍 양의 죽음의 원인이 회사에게만 있지는 않다는 게 이들의 주장이다.

한편 대책위는 전라북도 교육청에는 철저한 진상파악과 함께 특성화고 현장실습 제도의 근본적인 개선대책을 주문했다. 노동부는 해당 이동통신사의 특별근로감독을 실시하라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쏘이면 통증 심하면 사망, 독개미 유입 '적신호'
최근 호주와 일본 등에서 사람에게 치명적인 위험을 가하는 독개미...
새 학기 어린이 교통사고 주의…8월 교통사고 사망 가장 많아
행정안전부가 17일 새 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교 주변에서 어린이...
“한국에 일하러 왔지만 노예는 아냐” 외국인 노동자들, '고용허가제' 폐지 주장
6일 충북 충주의 자동차 부품회사에서 일하던 27살 네팔 노동자...
경찰, 박영수 특검에 물병 던진 50대 여성 구속영장 신청
서울 서초경찰서는 박영수 특별검사에게 물병을 집어던져 특별검사의...
“집배노동자들, 달리기하듯 ‘심박수 110’ 상태로 12시간 일하는 실정”
노동환경이 얼마나 열악한지 죽음으로 실태를 증명하는 이들이 있다...
"존경하옵는 장충기 사장님" 언론인 청탁문자 논란…CBS, 잘못 인정하고 유감 표명
기독교방송 CBS 전 보도국 간부가 장충기 삼성 미래전략실 사장...
“청와대 폭파하겠다” 협박 30대男 징역 8월·집유 2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전화를 통해 청와대를 무인기로 폭파하...
운영비로 나이트클럽 결제까지…노인요양시설 부실회계 실태 드러나
시설운영비를 나이트클럽 유흥비, 골프장 사용료, 성형외과 진료비...
"세월호 참사 문제, 대통령 개인에 집중하면 개혁 기회 놓칠 수 있어"
미국 재난 조사 역사에 이어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폭발 사고...
안철수 전대 출마에 국민의당 내홍…박주선, "논쟁·과열 삼가라"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당 대표를 뽑는 오는 27일 전당...
경찰, 프로포폴 과다 투여로 숨진 환자 사체 유기한 병원장 검거
통영해양경찰서는 업무상과실치사, 사체유기,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
이언주, '임금 체불 공동의식' 발언 논란에 "약자끼리 괴롭히기만 할 뿐" 해명
이언주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가 25일 오후 언론에 배포한 해명...
'커피왕'으로 불리던 강훈 망고식스 대표, 숨진 채 발견
국내 커피전문점 1세대 경영인으로 카페 '할리스'·'카페베네'...
롯데家 신영자, 2심에서 징역 2년으로 감형
롯데면세점·백화점 입점업체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금품을 받고...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