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이름은 김한솔…아버지는 며칠 전 살해 당했다”y
사회

“제 이름은 김한솔…아버지는 며칠 전 살해 당했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3-08 15:55:50 | 수정 : 2017-03-08 16:05:3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사망한 김정남 아들이라며 유튜브에 “안전하다” 영상 올려
국정원, “김한솔 맞다”…통일부, “좀 더 확인해봐야”
8일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 자신을 김한솔(사망한 김정남의 아들)이라고 밝힌 남성이 영상을 올려 남은 가족들이 안전하다고 밝혔다. (유튜브 영상 갈무리)
사망한 김정남의 아들 김한솔로 추정하는 인물이 8일 유튜브에 올라온 동영상을 통해 자신이 안전하다고 밝혔다. 영상은 ‘천리마 민방위’라는 단체에서 제작한 것으로 보인다. 천리마 민방위는 홈페이지에서 김한솔이 안전한 곳으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김한솔로 보이는 남성은 영어로 “내 이름은 김한솔이다. 북한에서 왔고 김 씨 일가”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자신의 여권을 카메라에 비추며, “아버지는 며칠 전에 살해당했다. 어머니·여동생과 함께 있다”고 말했다. 도와준 사람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여권을 펴서 보여줄 때 화면 일부를 검정색으로 처리해 개인정보가 보이지는 않았다. 동영상 분량은 약 40초다.

동영상 화면 오른쪽에는 ‘천리마 민방위(Cheollima Civil Defense)’라는 로고가 등장한다. 동영상 게시자도 천리마 민방위다. 이들은 홈페이지에서 “탈출을 원하거나 정보를 나누고 싶은 분을 우리가 지켜 드리겠다. 어느 나라에 계시든 가능하다. 가고 싶은 곳으로 안전히 보내드리겠다”고 밝혀, 탈북자 지원 단체임을 시사했다.

이들은 “지난달 김정남 피살 이후 그 가족에게서 도움이 필요하다고 요청이 왔다. 급속히 그들을 만나 안전한 곳으로 직접 이동했다. 그 외 북조선 사람도 요청을 보내와 탈출을 여러 번 실행했다. 김정남 가족의 현 행방이나 위 탈출 과정은 이 이상 공개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긴급한 시기에 김한솔 가족의 인도적 대피를 후원한 네덜란드·중국·미국을 비롯해 한 무명 정부에 감사를 표했다. 북한 안에서 지원을 하는 동료에게 감사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특별히 주한 네덜란드 엠브레흐츠 대사에게 고맙다고 밝혔다.

영상에 등장하는 남성이 실제 김한솔인지 김한솔이 맞다면 왜 스스로 모습을 드러냈는지 관심이 쏠린다. 국정원 쪽은 이 남성이 김한솔이 맞다고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8일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앞으로 파악해 봐야 할 문제다. 인물이 흡사하다고 누구나 생각할 것이다. 좀 더 확인 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말레이시아 경찰도 아직은 확신할 수 있는 단계가 아닌 것으로 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은 지난달 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공항에서 신경작용제 VX를 사용한 여성 2명의 공격을 받아 사망했다. 말레이시아경찰은 망자의 신원을 공식적으로 확인하기 위해 유족의 DNA를 비교·대조해야 한다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롯데家 신영자, 2심에서 징역 2년으로 감형
롯데면세점·백화점 입점업체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금품을 받고...
‘대한항공 기내난동’ 피고·검찰 항소 모두 기각
항공기에서 술에 취해 승객과 승무원들을 폭행한 ‘대한항공 기내난...
형부 성폭행으로 낳은 아들 살해한 20대 지적장애女 징역 4년
형부의 성폭행으로 낳은 아들을 발로 차 숨지게 한 지적장애 여성...
교사 10명 중 6명 ‘여성혐오표현 직·간접 경험’…성희롱에도 노출
학교 안의 여성혐오가 확산되고 있다. 전국의 유치원, 초·중...
캠필로박터 식중독 매년 증가…생닭 조리할 때 각별히 주의해야
생닭을 씻을 때는 주변 조리기구나 채소 등에 물이 튀지 않도록 ...
합천 ‘엽총 인질극’ 40대 남성, 경찰 설득에 23시간 만에 자수
초등학생 아들을 인질로 잡고 엽총 인질극을 벌인 40대 남성이 ...
태국 국적 여성 쪽지로 구조 요청…경찰, 성매매 현장 덮쳐 업주·브로커 검거
감금 상태에서 성매매를 하던 태국 여성이 슈퍼마켓 종업원에게 건...
창원 양덕천서 급류에 휩쓸린 근로자 3명 숨진 채 발견
창원소방본부는 4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의 양덕천...
청주의 한 교회 건물에서 스무 살 여성 숨진 채 발견
충북 청주의 한 교회 건물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사망 사건을 ...
경찰, 골프연습장 주부 납치 살인 사건 용의자 공개수배
경남 창원서부경찰서가 창원시 의창구의 한 골프연습장에서 발생한 ...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과로사·돌연사로 죽어가는 집배원, 업무량 살인적…인원 늘려야
26일 오전 전국우정노동조합(위원장 김명환·이하 우정노조) 조...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