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감한 선적까지 완료…세월호 곧 온전하게 드러난다y
사회

민감한 선적까지 완료…세월호 곧 온전하게 드러난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3-25 11:08:36 | 수정 : 2017-03-25 11:24:4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3~5일 후 목포 신항으로 이동할 준비 마무리
25일 오전 상하이샐비지 직원들이 세월호에서 재킹바지선과 연결했던 와이어를 제거하는 모습. (해양수산부 제공)
세월호가 반잠수식 선박에 제대로 자리를 잡았다. 이로써 인양 완료까지 9부능선을 넘었다. 이철조 해양수산부 세월호인양추진단장은 25일 오전 10시 진도군청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세월호 선체를 반잠수식 선박에 선적하는 작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해수부와 상하이 샐비지는 25일 오전 4시 10분에 반잠수식 선박을 약 1.5m 떠오르게 해 세월호 선체를 싣는 데 성공했다. 세월호 선체를 물 위 13m까지 올리는 데서부터 반잠수식에 선적하기까지 민감한 작업을 마무리했다.

세월호는 전날인 24일 오전 11시 10분에 수면 위 13m까지 올라왔다. 재킥바지선 2척과 세월호 선체를 연결해 튼튼하게 고정한 뒤 오후 4시 55분에 세월호에서 남동쪽 3km 지점에 있는 반잠수식 선박으로 이동했다. 예인선 5척이 세월호를 끌었다.

선체의 움직임을 최소화하기 위해 잭킹바지선과 세월호는 최대한 천천히 이동했다. 이동을 시작한 지 3시간 30분 만인 오후 8시 30분에 반잠수식 선박에 도착했다. 자정쯤에 세월호를 계획한 장소에 위치하도록 했고, 25일 오전 0시 50분에 반잠수식 선박을 약 1.5m 떠오르게 했다. 이때 세월호 선체와 반잠수식 선박 갑판이 처음으로 맞닿았다.

잠수사들이 이를 확인한 후 세월호 선체 무게를 지탱하던 재킥바지선 2척의 와이어 장력을 반잠수식 선박으로 옮겼다. 반잠수식 잠수함이 세월호 선체 무게를 온전히 떠받치는 선적 작업은 오전 4시 10분에 끝났다.

오전 7시 30분에 세월호 선체와 잭킹바지선 사이 고박 와이어를 제거했다. 이후 잭킹바지선의 유압잭에 연결한 와이어를 제거하기 시작했다. 이 작업이 끝나면 잭킹바지선은 세월호와 떨어지고, 반잠수식 선박이 세월호를 부양한다. 반잠수식 선박이 떠오르면 세월호에 남아 있는 해수가 빠져나온다.

해수를 배출하고 잔존유까지 제거하면 세월호 선체와 반잠수식 선박을 고박한다. 여기까지 마치면 목포 신항으로 이동할 준비를 마치는 것인데, 3일에서 5일 정도 걸릴 것으로 보인다.

반잠수식 선박이 9m 부양하면 물에 잠겨있던 세월호 나머지 선체도 모두 물 밖으로 드러난다. 목표했던 16m까지 부양하면 반잠수식 선박까지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