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전한 인양을 위한 해저수색·유실방지 계획 밝혀야”y
사회

“온전한 인양을 위한 해저수색·유실방지 계획 밝혀야”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3-27 09:52:47 | 수정 : 2017-03-27 10:17:4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4.16가족협의회·국민조사위·4.16연대 공동성명 발표
세월호 인양이 성공 단계에 접어들고 육상 거치 작업이 남은 가운데 정부가 해저수색과 유실방지 계획을 밝혀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4.16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국민조사위원회·4.16연대는 26일 공동으로 발표한 성명에서 국민과 잠수사 등 세월호 인양에 애쓴 모든 이들에게 고맙다고 인사를 전하며 해저 수색과 유실방지 계획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들은 " 계획도 없이 3년만에 인양과 수습을 시작하지 않았으리라 믿는다"며, "세월호 선체 인양·수습·보존 계획을 가족들과 선정된 선체조사위원회 위원들에게 공개해줄 것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해수부가 반복해서 언급한 '선체 절단'의 공식 입장과 대책도 요구했다.

유실물 보존과 해저 수색이 계획 없이 이뤄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표했다. 해수부는 세월호를 반잠수식 선박에 옮기는 과정에 장애가 된다며 좌현 선미 램프를 절단했다. 4.16 가족 등은 "현재까지 확인한 바에 의하면 바다 속에 가라앉아 위치조차 파악하지 않고 있는 듯 하다"며 불안감을 드러냈다.

이들은 세월호 선체 전체가 참사의 증거라며 잘라 낸 램프의 증거 보존을 촉구했다. 또 선미 램프 절단 부위와 200개 이상의 구멍에 유실방지망을 어떻게 설치했는지 현황을 밝혀 줄 것을 요구했다. 3년 동안 세월호가 머물던 자리와 세월호가 지나간 자리의 해저수색 계획도 발혀달라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남태평양 섬나라 나우루로 도피한 사기 피의자 국내 송환
인터폴 국제공조수사로 남태평양 섬나라로 도피한 11억 원대 사기...
쏘이면 통증 심하면 사망, 독개미 유입 '적신호'
최근 호주와 일본 등에서 사람에게 치명적인 위험을 가하는 독개미...
새 학기 어린이 교통사고 주의…8월 교통사고 사망 가장 많아
행정안전부가 17일 새 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교 주변에서 어린이...
“한국에 일하러 왔지만 노예는 아냐” 외국인 노동자들, '고용허가제' 폐지 주장
6일 충북 충주의 자동차 부품회사에서 일하던 27살 네팔 노동자...
경찰, 박영수 특검에 물병 던진 50대 여성 구속영장 신청
서울 서초경찰서는 박영수 특별검사에게 물병을 집어던져 특별검사의...
“집배노동자들, 달리기하듯 ‘심박수 110’ 상태로 12시간 일하는 실정”
노동환경이 얼마나 열악한지 죽음으로 실태를 증명하는 이들이 있다...
"존경하옵는 장충기 사장님" 언론인 청탁문자 논란…CBS, 잘못 인정하고 유감 표명
기독교방송 CBS 전 보도국 간부가 장충기 삼성 미래전략실 사장...
“청와대 폭파하겠다” 협박 30대男 징역 8월·집유 2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전화를 통해 청와대를 무인기로 폭파하...
운영비로 나이트클럽 결제까지…노인요양시설 부실회계 실태 드러나
시설운영비를 나이트클럽 유흥비, 골프장 사용료, 성형외과 진료비...
"세월호 참사 문제, 대통령 개인에 집중하면 개혁 기회 놓칠 수 있어"
미국 재난 조사 역사에 이어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폭발 사고...
안철수 전대 출마에 국민의당 내홍…박주선, "논쟁·과열 삼가라"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당 대표를 뽑는 오는 27일 전당...
경찰, 프로포폴 과다 투여로 숨진 환자 사체 유기한 병원장 검거
통영해양경찰서는 업무상과실치사, 사체유기,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
이언주, '임금 체불 공동의식' 발언 논란에 "약자끼리 괴롭히기만 할 뿐" 해명
이언주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가 25일 오후 언론에 배포한 해명...
'커피왕'으로 불리던 강훈 망고식스 대표, 숨진 채 발견
국내 커피전문점 1세대 경영인으로 카페 '할리스'·'카페베네'...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