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가 뭍으로 올라왔다…미수습자 수습·진상규명 큰 산 남아y
사회

세월호가 뭍으로 올라왔다…미수습자 수습·진상규명 큰 산 남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4-10 08:29:44 | 수정 : 2017-04-10 08:46:1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선체 절단 없이 진행
9일 세월호가 육상에 닿는 순간을 촬영한 사진. (해양수산부 제공)
세월호가 10일 목포신항 철제부두에 안착한다.

해양수산부는 9일 오전 세월호를 옮기는 특수장비인 모듈 트랜스포터(MT) 하중 부하 시험을 완료한 후 이동을 시작했다. 작업 과정은 큰 문제 없이 이뤄졌다. 이날 오후 4시에 세월호 짊어진 MT 600축이 반잠수식 선박 화이트마린에서 천천히 이동해 철재부두로 100m 진입했고 5시 30분에 세월호 전체가 부두로 올라왔다.

MT는 연속적으로 움직이지 않고 멈췄다 이동하기를 반복하며 신중에 신중을 더했다. 30분 동안 15m 정도 움직이는 식이다. 세월호가 컨테이너박스처럼 일정한 모습이 아니라 떠받치는 MT의 위치에 따라 받는 하중이 달랐다. MT에 가하는 유압을 환산해 무게를 잠정적으로 측정한 결과 1만 7000t 내외인 것으로 나타났다.

남은 것은 화이트마린에 있던 받침대를 철재부두에 옮겨 설치한 후 그 위에 세월호를 안전하게 내려 놓는 작업이다. 이때는 객실이 육지를 향하도록 방향을 바꾼다. 미수습자 수습 과정에서 나오는 유해와 유류품 확인 과정을 쉽고 빠르게 하기 위한 것이다.

처참한 세월호 내부 모습. (해양수산부 제공)
바다에서는 조류의 영향 탓에 고박 작업이 중요한 단계였지만 뭍으로 올라온 세월호에는 별다른 고박작업은 하지 않을 전망이다. 선체도 절단하지 않는다. 세월호가 육지에 안전하게 자리를 잡은 후에는 미수습자 수습과 선체 조사에 필요한 세월호 작업 구역을 구분한다.

세월호 밑바닥부터 부두까지 10m 구간과 객실부부터 30~40m 구간이다. 작업공간 끝에는 안치실·건조실·임시 보관실·폐기물 보관시설을 재배치한다. 세월호를 포함하면 2만 9752㎡(9000평) 정도다.

해수부 세월호현장수습본부와 세월호선체조사위원회는 10일 오전 목포신항에서 합동 기자회견을 열고 인양 진행 상황과 앞으로 계획을 발표한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곽현화 “이우성 감독 무죄?”···노출신 관련 녹취록 공개
노출신 공방 소송중인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36)가 이우성 ...
'침몰 161일' 스텔라데이지호 실종 선원 가족들, 정부 입만 바라보다 미국행
남대서양에서 화물선 스텔라데이지호가 침몰한 지 7일로 161일째...
생리대 논란 검찰 수사로 번지나…깨끗한나라, 김만구 강원대 교수 고소
일회용 생리대 '릴리안'을 생산하는 깨끗한나라가 생리대 유해물질...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