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수색 준비 한창…해수부, "3주기 추모행사 자제" 당부y
사회

세월호 수색 준비 한창…해수부, "3주기 추모행사 자제" 당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4-14 11:32:37 | 수정 : 2017-04-14 12:30:0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침몰 해역 수중 수색도 진행 중
14일 오전 목포신항 철재부두에서 세월호 세착 작업을 하는 모습. (해양수산부 제공)
세월호 선체 수색을 위한 준비 작업이 목포신항 철재부두에서 한창 진행 중이다. 해양수산부 세월호 현장수습본부에 따르면 13일 정오까지 선체 외부 장애물 제거 작업을 모두 마쳤고 외부 세척을 30% 정도 진행했다.

해수부는 14일에도 선체 외부 세척 작업을 진행한다. 작업은 오전 8시에 시작했으며 오후 5시께 마칠 전망이다. 워킹타워 2대는 세척 작업이 끝나면 설치를 시작한다. 별다른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다면 오는 18일 부터는 선내 수색이 가능할 전망이다.

세월호가 침몰해 있던 해역의 수중 수색 작업도 이뤄지고 있다. 40개 구역 중 2개 구역의 수색을 마무리했다. 세 번째 구역을 수색하고 있지만 14일 오전 10시 현재 유류품은 추가로 발견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 후드집업 1벌과 담요 2점을 발견했지만 누구의 것인지는 아직 확인하지 못한 상태다.

한편 해수부는 "4.16 세월호 참사 3주기에 진행될 수 있는 ‘추모’ 행사 등이 가족을 아직 찾지 못한 미수습자 가족분들에게는 그 자체로 고통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미수습자 가족들이 "목포 신항 인근에서는 3주기 행사개최를 자제해 줄 것을 부탁한다"고 해수부에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이후 현재까지 찾지 못한 미수습자는 모두 9명으로 단원고 2학년 1반 조은화 양, 2반 허다윤 양, 6반 남현철·박영인 군, 단원고 교사 고창석·양승진 씨, 일반승객 권재근·권혁규 부자(父子), 이영숙씨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