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대학-자치구 협업 ‘캠퍼스타운’ 조성…청년·지역문제 해법 될까y
사회

서울시, 대학-자치구 협업 ‘캠퍼스타운’ 조성…청년·지역문제 해법 될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5-15 11:15:17 | 수정 : 2017-05-15 14:12:1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대학-공공 협력 도시재생 모델…대학 13곳·자치구 11곳 참여
창업육성·상권 활성화·대학-지역 상생·주거안정 등 추진
서울시가 대학의 인적·물적 자원과 공공의 지원을 결합해 대학가를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거점으로 바꾸는 ‘캠퍼스타운’을 조성한다. 올해는 13개소에 대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서울시 제공)
청년일자리, 주거 불안정 등 청년문제와 지역 활력 침체를 동시에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내 대학과 자치구가 협업, 대학가 일대를 특색 있게 변화시키는 사업을 추진한다. 서울시는 13개 대학, 11개 자치구와 함께 ‘캠퍼스타운’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15일 밝혔다.

‘캠퍼스타운’은 대학의 인적·물적 자원과 공공의 지원을 결합해 대학가를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거점으로 바꾸는 도시재생 모델이다. 시는 프로그램형(단위사업형) 50개소와 지역창조형(종합형) 10개소를 조성할 계획이다.

올해는 총 36억 원을 투입해 ▲창업육성 6개소 ▲상권활성화 4개소 ▲대학-지역 상생 2개소 ▲주거안정 1개소 등 프로그램형 13개소에 대한 사업을 추진한다. 프로그램형 사업은 대학이 중심이 돼 자치구와 계획 수립부터 사업 시행까지 협업하고, 서울시가 행·재정적으로 지원하는 방식이다.
‘캠퍼스타운’ 프로그램형 사업은 대학이 중심이 돼 자치구와 계획 수립부터 사업 시행까지 협업하고, 서울시가 행·재정적으로 지원하는 방식이다. (서울시 제공)

창업육성에 초점을 맞춘 숙명여대(용산구)는 용산 나진전자월드상가 내에 창업지원센터를 조성하고 청년 창업을 통해 인근 재래시장(용문시장)의 활성화를 도모한다.

경희대(동대문구)는 상권 활성화를 위해 회기동 골목에 하나의 점포를 시간·요일별로 여러 사업자가 나누어 운영하는 방식의 ‘공유형 상점’을 운영하며, 대학과 골목 상권 협력 프로젝트, 지역주민·상인·청년상인 정기 소통테이블 등을 추진한다.

지역과의 상생을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서울여자간호대(서대문구)는 대학의 특성을 살려 지역주민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위한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한성대(성북구)는 청년 주거 문제 해소를 핵심으로 두고, 학교 밖에 청년예술인 거주공간을 새롭게 조성하고, 역사문화해설사 양성, 예술거리 조성 등 성곽마을 관광자원화 프로그램을 개발한다.

시는 13개 대학별 캠퍼스타운 사업의 중심지에 ‘거점센터’를 마련해 사업의 지속가능성을 담보하고, 사업의 운영과정을 면밀히 모니터링해 미비점을 지속적으로 보안·개선할 방침이다.

김학진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캠퍼스타운은 대학이 보유한 인적·물적·공간적 자원을 자발적으로 제공하고 공공의 행·재정적 지원으로 추진되는 새로운 도시재생사업”이라며 “각 대학에서 사업 참여에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는 만큼 대학이 캠퍼스 담장을 넘어 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모델을 발굴하고 다른 대학으로도 확산시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부산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 대량 누출 사고 발생
부산의 한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가 대량으로 누출되는 사고가 ...
靑, "국방부가 사드 4기 추가 사실 의도적으로 누락"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기 전 국방부가 국내로 들어온 고고도미사일방...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