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퍼컴퍼니 이용 74억원 홍콩으로 빼돌린 일당 적발y
사회

페이퍼컴퍼니 이용 74억원 홍콩으로 빼돌린 일당 적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5-15 13:27:02 | 수정 : 2017-05-15 14:13:4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배당금 명목으로 개인 홍콩계좌 입금…국제직불카드로 국내서 인출
관세청은 홍콩에 설립한 페이퍼컴퍼니를 통해 74억 원을 빼돌리고, 자금세탁 과정을 거쳐 이를 국내에서 인출해 사용한 J사 대표와 임직원 등 4명을 적발했다. 그림은 J사 재산도피 및 자금세탁 흐름도. (관세청 제공)
홍콩에 설립한 페이퍼컴퍼니를 통해 수십억 원을 빼돌리고, 이를 국내에서 인출해 호화생활을 즐긴 일당이 덜미를 잡혔다.

관세청은 철강업체 J사 대표 김 모 씨와 임직원 등 4명을 재산국외도피, 범죄자금 세탁 등의 혐의로 적발했다고 15일 밝혔다.

관세청에 따르면 이들은 홍콩에 서류상으로만 존재하는 유령회사를 설립해 물품을 수입하면서 가격을 실제보다 부풀려 세관에 신고하는 수법으로 지난 2013년부터 총 74억 원 상당을 해외로 유출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홍콩 당국에 52억 원가량을 주주배당금으로 신고하고 이를 각자 개인명의의 홍콩 비밀계좌로 입금해 비자금을 정상 수익금으로 가장하려 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들은 개인 계좌와 연결된 국제직불카드를 발급받아 국내 ATM기기에서 현금으로 인출해 명품 핸드백, 고가의 수입자동차, 부동산 등을 사들이는 등 호화생활을 누린 것으로 확인됐다.

관세청은 “이 같은 신종 수법의 범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며 “금융정보분석원 등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이 같은 수법의 범죄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한 제도 개선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대외거래를 악용한 비자금 조성이나 국부유출 등 기업비리를 엄단하기 위해 ‘무역금융범죄 특별단속’을 11월까지 지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공관병 갑질' 논란 박찬주 대장,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
'공관병 갑질' 논란을 수사하는 군 검찰이 21일 오후 박찬주 ...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