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경하옵는 장충기 사장님" 언론인 청탁문자 논란…CBS, 잘못 인정하고 유감 표명y
사회

"존경하옵는 장충기 사장님" 언론인 청탁문자 논란…CBS, 잘못 인정하고 유감 표명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8-09 12:00:01 | 수정 : 2017-08-09 13:48:0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시사인, 언론사 전현직 간부 및 기자들의 문자 공개
자료사진, 장충기 전 삼성전자 미래전략실 사장이 6월 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24차 공판에 출석했다. (뉴시스)
기독교방송 CBS 전 보도국 간부가 장충기 전 삼성 미래전략실 사장에게 자녀의 입사 문제를 청탁한 사실이 알려진 후 CBS가 유감을 표명했다. 이는 주간지 시사인이 7일 발행한 517호에서 '단독입수-장충기 문자에 비친 대한민국의 민낯'라는 제하의 기사로 보도하면서 알려졌다.

시사인이 보도한 CBS 전 간부가 장 전 사장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는 아래와 같다.

"존경하옵는 장충기 사장님! 그동안 평안하셨는지요? 몇 번을 망설이고 또 망설이다가 용기를 내서 문자를 드립니다. 제 아들아이 OOO이 삼성전자 OO 부문에 지원을 했는데 결과 발표가 임박한 것 같습니다. 지난해 하반기에도 떨어졌는데 이번에 또 떨어지면 하반기에 다시 도전을 하겠다고 합니다만 올 하반기부터는 시험 과정과 방법도 바뀐다고 해서 이번에도 실패를 할까 봐 온 집안이 큰 걱정을 하고 있습니다.

이름은 OOO 수험번호는 1OOOOOOO 번이고 OOO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했습니다. 이같은 부탁이 무례한 줄 알면서도 부족한 자식을 둔 부모의 애끓는 마음을 가눌 길 없어 사장님의 하해와 같은 배려와 은혜를 간절히 앙망하오며 송구스러움을 무릅쓰고 감히 문자를 드립니다. 사장님의 심기를 불편하게 해드리면서까지 폐를 끼쳐드린 데 대해 용서를 빕니다. 모쪼록 더욱 건강하시고 섬기시는 일들마다 하나님의 크신 은혜와 축복이 충만하시기를 기도드리겠습니다. 항상 감사합니다."

한용길 CBS 사장은 8일 "시사인이 폭로한 문제에는 전직 CBS 간부가 장 사장에게 삼성전자에 지원한 자신의 아들의 입사를 부탁하는 인사청탁을 한 사실이 포함돼 있다"고 인정했다. 이어 "인사청탁을 한 인사는 현재는 회사를 퇴직한 전직 보도국 간부로 알려졌다"며, "회사는 부정한 인사청탁에 전직 CBS간부가 연루된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한 사장은 "회사는 향후 이와 유사한 사건이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며, 특히 부정청탁과 금품수수, 성희롱 등 중대 비위행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같은 날 CBS 노조는 "사실 확인 결과 그 간부는 지난해 7월 명예퇴직했으며 청탁이 이뤄진 시점도 퇴직 전 재직 당시였던 것으로 밝혀졌다"며, "이러한 범죄행위가 CBS의 근간을 흔드는 사태라고 보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해당 간부가 CBS 전직원에게 사과문을 작성하고 공개할 것과 회사가 이 간부를 상대로 명예훼손 소송을 진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시사인에 따르면 장 전 사장에게 청탁 문자를 보낸 언론사는 더 있다. 문화일보의 한 간부는 "앞으로 좋은 기사, 좋은 지면으로 보답하겠다"며 광고와 협찬을 요구했다. 서울경제의 전 간부라고 밝힌 한 언론인 출신 초빙교수는 "부족합니다만 기회 주시면 열심히 하겠다"며 사외이사 자리를 부탁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전국 타워크레인 현장점검, 안전 불량 등 314건 적발
최근 타워크레인 사고가 잇따르는 가운데 정부가 현장점검을 통해 ...
반려견 목줄 2m 제한…‘반려견 안전관리 대책’ 확정
정부가 공공장소에서 모든 반려견의 목줄 길이를 2m로 제한하기로...
옛 직장상사 살해 후 흔적 없애려 밀가루 뿌려…1심 징역 18년
자신이 일하던 회사 대표를 살해하고 시신에 밀가루를 뿌려 흔적을...
해외 사이트 판매 ‘다이어트·성기능’ 제품서 유해물질 검출
해외 사이트에서 다이어트 효과, 성기능 개선, 근육강화 및 소염...
이스트소프트 회원 16만여 명 정보 빼내 협박한 피의자 검거
이스트소프트의 알툴즈 회원 약 16만 명의 개인정보를 빼내 업체...
해외사이트 항공·호텔 예약 피해 급증…취소·환불 꼼꼼히 확인해야
해외사이트에서 직접 항공권과 호텔을 예약했다가 피해를 보는 사례...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경찰, 母 ‘실화’ 결론…검찰 송치
아파트 화재로 세 남매가 사망한 사건을 조사한 경찰이 화재 원인...
송유관 기름 훔치려다 불기둥 치솟아…2명 검거해 화상 치료 중
전북 완주의 송유관에서 기름을 빼돌리려다 불을 내고 달아난 일당...
맞고 밟히다 숨진 준희 양…경찰, 친부·내연녀 학대치사 결론
실종신고 됐다 전북 군산에서 시신이 유기된 채로 발견된 고준희(...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 시민에게 'ㅁㅊㅅㄲ' 답장해 논란 확산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이 전기생활용품안전법(이하 전안법) 통과와...
JTBC,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즐겨본 뉴스채널 1위 영예
지난 한 해 동안 한국인이 가장 즐겨본 뉴스채널은 JTBC였다....
감사원 “감염병 통합정보지원시스템, 접촉자 관리기능 부실”
질병관리본부가 지난 2016년 구축한 ‘감염병관리 통합정보지원시...
강원 양구서 25인승 군용버스 추락…중상 7명·경상 15명
2일 오후 강원도 양구군에서 발생한 군용버스 추락 사고로 탑승자...
서울 한복판서 크레인 넘어져 1명 사망…시내버스 덮쳐 ‘참변’
28일 오전 9시 40분께 서울 강서구 등촌동 강서구청 사거리 ...
자유한국당, "해당 행위" 류여해 제명…류, 반발
26일 오후 자유한국당이 류여해 최고위원을 제명했다. 류 최고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