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갑작스런 방문에 불려 나온 장병들, 말벌에 쏘이기도”y
사회

“자유한국당 갑작스런 방문에 불려 나온 장병들, 말벌에 쏘이기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08 12:26:39 | 수정 : 2017-09-08 15:37:38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 “안보 견학 릴레이 중단하라”며 비난 논평 발표
6일 오후 경기도 김포시 해병대 2사단 전방부대를 방문한 홍준표 대표를 비롯한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북한 지역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민경욱, 경대수, 김성찬, 정우택 원내대표, 홍 대표, 이승도 사단장, 김태흠 최고위원, 김광림 정책위의장. (뉴시스)
자유한국당 소속 의원 68명이 6일 북핵 위기 극복을 위한 안보 현장 방문을 명분으로 김포 해병 2사단을 다녀간 것을 가리켜 ‘안보 관광’이라고 비난하며 규탄하는 목소리가 나왔다. 8일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은 “이유 없이 전방 부대를 전전하며 안보 관광을 즐기고 일선 부대를 쑥대밭으로 만드는 행태는 심각한 안보 저해 행위”라며, “당장 안보 견학 릴레이를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임 소장에 따르면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방문 전날인 5일 오후 3시께야 방문 사실을 통보한데다 인원도 계속 수정했다. 갑작스런 의원들의 방문에 북한 6차 핵실험으로 연일 강도 높은 경계 근무를 서던 장병들이 고초를 겪었다는 게 임 소장의 설명이다. 그는 “(김포 해병 2사단은) 최전방 부대로 교대 근무를 서는 곳인데 오전에는 휴식 중이던 주간근무자들이, 오후에는 휴식 중이던 야간근무자들이 방문지 정비 및 제초작업 등에 투입되었다. 심지어 이 과정에서 몇몇 장병들은 말벌에 쏘여 의무실로 후송되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임 소장은 의원들에게 입힐 전투복(야전 상의)과 홍준표 대표와 정우택 원내대표에게 달 해병대 빨간 명찰까지 준비하느라 장병들이 애를 먹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안보의 최전선인 전방 철책 부대를 민폐 관광객마냥 이 곳 저 곳 돌아다니는 자유한국당의 모습은 ‘책임있는 안보정당’ 슬로건을 무색하게 한다”고 질타했다. 이어 임 소장은 홍 대표가 8월 22일 홍천 11기계화보병사단을 방문하고, 이종명 의원이 이달 4일 서부전선 모 GOP 연대 교회를 예배차 방문한 것을 언급하며, “전방 부대를 관광지 순례하듯 돌아다니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