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y
사회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14 11:18:57 | 수정 : 2017-09-14 13:43:3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아빠가 강도로 분장해 아이 울리는 몰래카메라 등 영상 배포
“아동에게 주는 피해가 상당…광고수입 취한 것은 아동 착취”
세이브더칠드런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영상을 올린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들을 고발했다. 사진은 한 채널에서 올린 영상 갈무리. 아빠가 강도로 분장해 아이를 겁주고 아이가 공포에 떨며 우는 모습을 몰래카메라 형식으로 찍었다. (세이브더칠드런 제공)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영상을 올린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들을 고발했다.

국제 구호개발 비정부기구 세이브더칠드런은 “유튜브 키즈 채널 2곳의 운영자들이 유아에게 정신적 고통을 줄 수 있는 자극적인 행동을 했고 이러한 모습이 담긴 영상을 불특정 다수에 배포해 금전적 이익을 취했다”며 이들을 경찰에 고발한다고 14일 밝혔다. 세이브더칠드런은 “두 채널에 올라온 영상들은 해당 유아뿐 아니라 영상의 주 시청자인 유아와 어린이에 대한 정서적 학대에 해당한다”고 주장했다.

세이브더칠드런이 고발한 한 채널 운영자는 아빠가 강도로 분장해 ‘엄마를 잡아가겠다’며 전기모기채로 아이를 겁주고 아이가 공포에 떨며 우는 모습을 몰래카메라 형식으로 찍은 영상을 올렸다. 강도로 분장한 아빠는 아이에게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라며 엄포를 놓고 아이는 울며 그 지시에 따른다. 바퀴벌레 모형을 몰래 설치해 이를 본 아이가 무서워하는 영상도 내보냈다.

또 다른 채널 운영자는 5살 아이가 아빠 지갑에서 돈을 훔쳐 뽑기를 하는 상황을 연출한 영상을 공개했다. 아이가 좋아하는 인형을 차로 깔아뭉개거나 아이가 실제 자동차를 운전하는 모습을 연출한 영상은 언론보도에서 문제 삼자 비공개로 바꿨다.

세이브더칠드런은 “현실과 허구의 차이를 명확하게 인지하기 어려운 아동에게 절도와 복수 등 비도덕적인 행동을 하게 하고 비슷한 설정을 반복한 점을 볼 때 아동에게 주는 피해가 상당하다”며 “이로써 광고수입을 취한 것은 아동 착취라고 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를 시청한 사람 대다수가 아동으로 추정되는데 이런 영상을 보는 것만으로도 아동은 선정적인 장면에 익숙해지고 모방할 우려가 있다”고 덧붙였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국내 지카바이러스 확진자 79% 동남아 여행 중 감염
최근 2년간 국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10명 중 8명은 ...
트럭 적재물에 전선 걸려 전봇대 2개 쓰러져…92가구 정전
부산에서 고철을 가득 실은 트럭에 전선이 걸려 전봇대 2개가 쓰...
설 연휴 인구 이동 3344만 명…예측보다 2.1% 증가
이번 설 연휴기간 국내 이동 인구는 총 3344만 명, 고속도로...
경찰, 20대 제주 관광객 살인 용의자 변사체 발견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 묵던 20대 여성 피살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 20대 여성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현상수배
경찰이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살인사건의...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책임 처음 인정 "사건 본질 호도하지 않겠다"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목동병원(이하 이대목동병원)이 지난...
金·盧 전 대통령 뒷조사 가담했나…檢, 이현동 전 국세청장 구속영장 청구
이명박 정부 국가정보원이 거액을 들여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대법원, '공천 헌금' 박준영 의원 징역 2년 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박준영(72·전남 영암·무안·신안) 민주평화당 의원이 공직...
군인권센터, "경찰 소대장이 의경 기동버스서 음란동영상 재생" 폭로
지난해 경북 성주 소성리 사드 배치 집회 때 의무경찰을 지휘하는...
설 대목 노렸나…유통기한 지난 제품 팔거나 위생 불량한 식품업체 무더기 적발
설 명절을 앞두고 유통기간이 경과한 제품을 보관·사용하거나 위...
삼성전자 이재용, 2심서 징역 2년 6월·집행유예 4년으로 감형
박근혜(66) 전 대통령과 ‘비선실세’ 최순실(62) 씨에게 뇌...
"개인의 용기에서 모두의 연대로" 서지현 검사 고백의 메아리
"8년 전 법무부 고위 간부가 나를 강제 추행했다." 서지현(4...
'MB 실소유주 의혹' 다스 조준하는 檢, 120억 횡령 사건 핵심 직원 입건
다스 120억 원 횡령 사건을 수사하는 검찰이 전직 경리 직원을...
검찰,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친모 방화치사 혐의로 기소
경찰이 친모의 ‘실화’로 결론 내렸던 ‘아파트 화재 세 남매 사...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