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y
사회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27 14:40:07 | 수정 : 2017-09-27 17:06:5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4개 업체 직원 등 25명에게 악성프로그램 담긴 메일 발송
정부기관 사칭…과거 북 소행과 동일대역 IP 발견
경찰청 사이버안전국은 27일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들을 대상으로 해킹이 시도된 사건을 수사한 결과 북한 소행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오전 경찰청에서 김영운 사이버안전과 팀장이 사건개요 등을 브리핑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까지 노린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청 사이버안전국은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들을 대상으로 해킹을 시도한 사건을 수사한 결과 북한 소행임을 확인했다”고 2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7월 5일부터 8월 8일까지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4개 업체 직원 등 25명에게 악성프로그램이 첨부된 전자우편이 10회 발송돼 해킹을 하려는 시도가 있었다.

해킹을 시도한 측은 경찰, 검찰, 금융보안원, 서울시청, 농협 등을 사칭하며 비트코인 거래소 4개사 대표계정과 해당업체 직원 등 25명에게 정교하게 제작한 스피어 피싱 메일을 발송했으나 현재까지는 메일에 의해 감염된 비트코인 거래소 PC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비트코인 거래소 직원의 PC를 악성프로그램에 감염시킨 후 회사 내부망을 해킹해 비트코인을 탈취하려 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악성메일 발송에 이용한 계정 9개 중 4개는 도용한 계정이며, 5개는 직접 생성한 계정으로 드러났다. 직접 생성한 계정 5개 중 2개는 스마트폰 인증으로 만들었는데 해당 스마트폰은 악성 앱에 감염된 상태였다.

비트코인 거래소 대상 악성코드 유포 사건 개요도. (경찰청 제공)
한편 경찰은 악성메일 발송 테스트 목적으로 사용한 전자우편 접속지가 북한으로 확인하고 이번 시도를 북한 소행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경유 서버·명령제어 서버에서도 2014년 북한발 한수원 해킹사건이나 지난해 청와대 사칭 전자우편 발송사건에서 확인된 것과 동일한 대역의 IP주소를 발견했다.

경찰청 사이버안전국 관계자는 “스마트폰이 악성 앱에 감염되지 않도록 모르는 사람으로부터 수신한 메시지 링크 클릭 또는 출처를 알 수 없는 앱 설치를 지양해야 한다”며 안전한 스마트폰 사용을 당부했다. 아울러 “유관기관과의 정보공유와 협조체제를 통해 어떠한 위협세력으로부터도 대한민국의 사이버 안보를 굳건히 하겠다”고 말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영유아 못 먹는 문어 산 어린이집 원장…그날 원장 집 제사"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비위를 저지른 사립유치원 명단을 공개...
"박범석 영장전담판사를 증거인멸방조 혐의로 고발합니다"
동일방직노조·원풍모방노조·긴급조치사람들 등 양승태 대법원의 ...
검찰, 조현민 특수폭행·업무방해 혐의 ‘혐의없음’ 결론
‘물컵 갑질’로 사회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던 조현민 전 대한항공 ...
협조? 압박? 여야, 국감서 중기부 요청 두고 볼썽사나운 말다툼
12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