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길주서 규모 2.5 지진 발생…기상청, "6차 핵실험 유발지진"y
사회

북한 길주서 규모 2.5 지진 발생…기상청, "6차 핵실험 유발지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02 17:20:34 | 수정 : 2017-12-05 09:46:3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핵실험 장소 북동쪽 약 2.7km 지점"
북한 길주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 제공)
6차 핵실험 영향으로 2일 오전 북한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0시 43분 발표에서 "오전 7시 45분 56초 북한 함경북도 길주 북북서쪽 43km 지역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이 발생한 진앙이 지표면에서 얼마나 깊은지는 발표하지 않았다.

기상청은 이날 발생한 지진을 한국지질자원연구원과 공동으로 분석했다며 자연지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6차 북한 핵실험으로 발생한 유발지진으로 추정한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올해 9월 3일 오후 12시 30분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북부 핵시험장에서 6차 핵실험을 단행했다. 핵실험 당시 기상청은 풍계리 인근에서 인공지진으로 추정하는 규모 5.7의 지진파를 감지했는데, 이는 5차 핵실험의 5~6배에 달하는 규모였다. 이에 반해 당시 일본 기상청은 규모 6.1, 미국 지질조사소와 중국 지진국은 규모 6.3으로 관측해 우리 기상청보다 핵실험 강도를 더욱 높게 평가했다.

기상청은 이날 길주에서 발생한 규모 2.5 지진 진원이 6차 핵실험 장소에서 북동쪽으로 약 2.7km 떨어진 곳이라고 덧붙였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뉴트리노 원격제어봇 악성코드 국내 확산 중"
최신 웹브라우저의 취약점을 이용해 악성코드가 퍼지고 있다. 보안...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불륜 의혹 관련 김어준·주진우 참고인으로 부른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배우 김부선 씨와...
대장균 든 지하수에 독성성분까지 엉터리 불법 한약품 4년 동안 유통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 무허가 사업장을 차리고 20억 상당의 ...
생닭 조리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7~8월 집중 발생
여름철 삼계탕 등 닭요리 섭취가 증가하면서 캠필로박터 식중독이 ...
법원,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母 방화 결론…징역 20년 선고
광주에서 아파트 화재로 3남매가 사망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친모...
“비핵화 협상 실패·지연하면 한반도 전술핵 배치해야” 자유한국당 핵포럼
12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핵포럼 8차 세미나...
기무사, 세월호 수장 방안 청와대 제안…파문 확산
국군 기무사령부(이하 기무사)가 2014년 4월 16일 전남 진...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