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팸 봇넷이 무작위로 퍼뜨리는 랜섬웨어 감염 주의"y
사회

"스팸 봇넷이 무작위로 퍼뜨리는 랜섬웨어 감염 주의"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07 09:26:25 | 수정 : 2017-12-07 14:57:4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하우리, "불특정 다수에게 이메일 보내…몸값 110만 원 요구"
자료사진, ‘글로브임포스터’ 랜섬웨어의 랜섬노트. (하우리 제공)
최근 스팸 봇넷으로 불특정 다수에게 랜섬웨어를 포함한 이메일이 퍼지고 있어 개인용 컴퓨터 이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보안전문기업 하우리는 "이번에 발견한 랜섬웨어는 '글로브임포스터' 최신 변종 랜섬웨어로 11월 중순 무렵부터 유포되기 시작해 지금까지 활발하게 퍼지고 있다"고 말했다. 록키(Locky)·재프(Jaff) 랜섬웨어 확산에 쓰인 네커스(Necurs) 봇넷으로 퍼진다는 게 하우리의 설명이다.

네커스 봇넷은 주로 악성파일을 담은 스팸메일을 불특정 다수에게 보내 전파하는 데 쓰인다. 글로브임포스터 랜섬웨어는 록키 랜섬웨어처럼 메일 첨부된 'VBS' 스크립트를 실행하면 감염된다.

이 랜섬웨어에 걸리면 사용자 PC에 존재하는 파일을 암호화해 '.doc' 확장자를 붙이고, 'Read__ME.html' 파일명의 랜섬노트를 만들어 사용자가 몸값 비용을 내도록 안내한다. 이 랜섬노트는 구글 페이지 번역 기능을 이용해 사용자 언어에 맞게 번역문을 제공하고, 하나의 파일을 무료로 해독해주어 피해자가 비트코인을 지급하도록 유혹한다.

글로브임포스터 랜섬웨어의 최초 몸값은 0.086비트코인(약 110만 원)이며 48시간이 지난 후에는 0.172비트코인(약 220만 원)으로 인상해 요구한다. 하우리는 "이메일 첨부파일을 통해 랜섬웨어가 퍼지는 사례는 끊이지 않고 있다. 출처를 알 수 없는 이메일 첨부 파일은 절대 열람하지 않고 반드시 확인하는 습관을 들여야 랜섬웨어에 걸리지 않도록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섬마을 교사 성폭행’ 학부모들, 징역 10~15년 확정
전남 신안의 한 섬마을에서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일가족 4명 사망한 부산 아파트 화재 사건, 방화 가능성 높아
전형적인 화재사로 알려진 '부산 일가족 화재 사망 사건'의 화재...
‘파타야 살인사건’ 베트남 도주 피의자 한국 송환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
울산서 끼어든 차 피하려던 시내버스 담벼락 충돌…2명 사망
5일 오전 9시 30분께 울산 북구 아산로에서 운행하던 시내버스...
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리스트 등 5개 사건 사전조사 선정”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 등 5개 사...
'세월호 7시간' 박근혜는 관저 침실에 있었다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 2014년 4월 16일 박근혜(66...
미투시민행동, SBS '김어준 블랙하우스'에 후속 조치 요구
340여 개 여성·노동·시민단체와 160여 명의 개인이 참여...
서울시 특사경, 최대 연 1338% 폭리 취한 불법 대부업소 적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을 대상으로 최대 연 1338%...
한국여성단체연합 “대통령 개헌안, 성평등 낙제점…여성 대표성 확대 실종”
여성단체가 26일 발의된 대통령 개헌안이 ‘성평등’과 관련해 낙...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1년 “심해수색장비 투입해 블랙박스 수거해야”
오는 31일은 축구장 3개 너비의 초대형 광석 운반선 스텔라데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