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간 대학내 성범죄 320건…매년 증가 추세y
사회

5년간 대학내 성범죄 320건…매년 증가 추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3-19 13:30:22 | 수정 : 2018-03-19 17:13:2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장정숙 의원, "피해 숨기는 경우 많아 실제로는 더 많을 듯"
성폭력 피해를 고백하는 미투운동이 사회 여러 분야에서 확산하는 가운데 대학 안에서도 수백 건의 성폭력 범죄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교육 당국이 대학 내 성범죄 근절과 예방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19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장정숙 바른미래당 의원(민주평화당 대변인)이 공개한 교육부의 '학내 성범죄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3년 이후 지난해 말까지 대학에서 발생한 성범죄는 320건에 이른다. 국내 196개 대학 가운데 106개 대학이 제출한 자료를 바탕으로 파악한 것이다. 2013년 35건이었던 성범죄는 2014년 40건, 2015년 63건, 2016년 75건, 2017년 107건으로 늘었다.

지난해 학내 성범죄 발생 규모는 2013년에 비해 무려 3배 정도 늘어난 것이다. 이에 반해 같은 기간 발생한 320건의 학내 성범죄 가운데 가해자를 징계한 사건은 65.3%(209건)에 불과하다. 더구나 교수(교원)는 피해자의 위계나 성적, 학위, 진로 등에 영향을 미치는 위치이기 때문에 피해자가 성범죄 피해를 당해도 이 사실을 숨기는 경우가 더 많았을 것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성범죄 유형별로 살펴보면, 성희롱이 167건(52.5%)으로 가장 많았다. 성추행도 133건(41.6%)에 이르고 성폭행은 20건(6.3%)에 달한다. 가해자 유형에 따른 범죄 발생 현황을 살펴보면, 교수(교원)가 가해자인 경우가 72건, 조교 1건, 강사 9건, 직원 24건이다. 학생이 가해한 사건은 214건이다.

장 의원은 "최근 미투운동이 확산하는 사회적인 변화에서 그동안 감춰왔던 학내 성범죄도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심각한 고통 속에 살아오던 피해자들이 용기를 내 고발하고 있다"며, "각종 성범죄를 저지른 부도덕한 교수 등 가해자들을 퇴출시키고 이에 상응한 응분의 법적 처분을 받도록 해야 한다. 아울러 대학과 교육부 당국은 학내 성범죄의 근절과 예방 대책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안전한 임신중지 접근성은 인권" 레베카 곰퍼츠 내한 국회 토론회
임신중지 합법화를 주장하는 네덜란드 산부인과 의사 레베카 곰퍼츠...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국회가 응답해야”
병역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전해철·이철희·박주민 의원이 양...
아시아나항공 노조, "박삼구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야"
아시아나항공이 탑승객에게 기내식을 제대로 제공하지 못하는 '기내...
"대운하 집착한 대통령 영혼없는 정부가 최악 혈세 낭비 초래"
"이명박 정부 4대강 사업은 총체적 부실이자 천문학적 혈세 낭비...
5년간 어린이 자석 관련 사고 222건…삼킴 사고 84.7%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자석완구가 버젓이 유통되고, 어린이에게 치명...
경찰, '명예훼손 혐의' 이상호 기자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영화 '김광석'을 만들어 고(故) 김광석 씨의 타살 의혹을 제기...
"당원 심장을 춤추게 하겠다" 박범계, 민주당 대표 출마 선언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고층아파트서 아령·식칼 날벼락…경찰, 물건 투척·낙하 예방 나서
최근 고층아파트에서 물건을 던지거나 실수로 떨어뜨리는 사례가 잇...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