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 3호기 밸브 오조작으로 냉각재 누설…“현재 안전정지 상태”y
사회

월성 3호기 밸브 오조작으로 냉각재 누설…“현재 안전정지 상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6-12 14:34:00 | 수정 : 2018-06-12 14:41:5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계획예방정비 중 냉각재 3630kg 누설…총량의 1.7%
종사자 최대 피폭 2.5mSv…연간 제한치의 약 12.7%
경주시 양남면 월성원자력발전소 전경. (월성원자력본부 제공=뉴시스)
경북 경주 월성원전에서 방사성 물질이 미량 포함된 원자로 냉각재 일부가 누설됐다.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는 “11일 제16차 계획예방정비를 위해 발전을 정지했던 월성 3호기에서 오후 6시 44분경 종사자의 밸브 오조작으로 원자로 건물 내에 냉각재(중수) 일부가 누설됐다”고 12일 밝혔다.

누설된 냉각재는 3630kg으로, 냉각재 총량 20만 5000kg의 약 1.7%에 해당한다. 냉각재는 핵분열로 뜨거워진 원자로를 식히는 데 사용하는 것으로, 월성3호기는 물을 냉각재로 사용한다. 이번에 누설된 냉각재는 원자로를 순환하는 1차 냉각재로, 미량의 방사성 물질이 들어있을 수 있다.

월성원자력본부는 “이번 냉각재 누설로 인한 종사자 최대 피폭선량은 2.5mSv(밀리시버트)로 연간 피폭 제한치인 20mSv의 약 12.7% 정도”라며 “삼중수소의 환경 배출량은 이날 오전 7시 기준으로 약 7.0TBq(테라베크렐)로 연간 배출 제한치의 약 0.03%에 해당하는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월성원자력본부 관계자는 “누설된 냉각재는 대부분 회수됐고, 발전소는 안전정지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안전한 임신중지 접근성은 인권" 레베카 곰퍼츠 내한 국회 토론회
임신중지 합법화를 주장하는 네덜란드 산부인과 의사 레베카 곰퍼츠...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국회가 응답해야”
병역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전해철·이철희·박주민 의원이 양...
아시아나항공 노조, "박삼구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야"
아시아나항공이 탑승객에게 기내식을 제대로 제공하지 못하는 '기내...
"대운하 집착한 대통령 영혼없는 정부가 최악 혈세 낭비 초래"
"이명박 정부 4대강 사업은 총체적 부실이자 천문학적 혈세 낭비...
5년간 어린이 자석 관련 사고 222건…삼킴 사고 84.7%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자석완구가 버젓이 유통되고, 어린이에게 치명...
경찰, '명예훼손 혐의' 이상호 기자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영화 '김광석'을 만들어 고(故) 김광석 씨의 타살 의혹을 제기...
"당원 심장을 춤추게 하겠다" 박범계, 민주당 대표 출마 선언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