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마음으로 깨끗하게" 하나님의 교회, 4일 제주 서귀포시 일대 환경정화운동y
사회

"어머니 마음으로 깨끗하게" 하나님의 교회, 4일 제주 서귀포시 일대 환경정화운동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7-05 17:03:26 | 수정 : 2018-07-05 17:15:0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하나님의 교회 있는 전 세계 175개국 7000여 지역 중심 다양한 봉사활동
제주 일대 하나님의 교회 신도들과 이웃 등 100여 명의 봉사자들이 무더운 날씨에도 거리정화를 펼쳐 지역사회를 깨끗이 했다.
세계 곳곳에서 꾸준한 환경정화활동을 펼쳐 온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4일, 서귀포시에서도 거리정화를 개최했다. 하나님의 교회 신도들과 이웃 등 100여 명은 서귀포시 중앙로터리에서 비석거리 교차로까지 2km 구간의 대로와 골목을 누비며 쓰레기를 말끔히 청소했다.

교회 관계자는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지구는 모든 생명의 터전인 만큼 우리가 아끼고 소중히 해야 한다”며 “오염된 지구환경을 정화하기 위해 이번 봉사활동을 계획했다”고 밝혔다. “가족들을 위해 집 구석구석을 쓸고 닦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교회와 가까운 지역부터 깨끗한 환경으로 바꿈으로서 지역 이웃들의 삶에 기쁨을 더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곳은 지역민뿐만 아니라 타지에서 온 관광객 등 유동인구가 많아 버려지는 쓰레기도 많다. 이들은 일회용 플라스틱 컵, 비닐, 담배꽁초, 폐휴지 등 생활쓰레기들을 수거해 50L 분량의 쓰레기봉투 40개를 가득 채웠다. 동홍동 주민센터에서도 이들의 정화활동을 환영하며 쓰레기봉투와 장갑 등을 제공했다.

인근에 살고 있다는 강문정(39·동홍동) 씨는 “골목 구석구석마다 생각보다 많은 생활쓰레기들이 있었다. 앞으로는 내 집 주변부터 청소해서 깨끗한 동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겠다는 작은 깨달음을 갖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봉사활동 소식을 듣고 제주시에서부터 단숨에 달려왔다는 문영경(32·용담2동) 씨는 “태풍이 지나간 후라 날씨가 습하고 더웠지만 정화활동을 마친 뒤 한결 말끔해진 거리를 되돌아보니 마음이 뿌듯했다”고 말했다.

4일 제주 일대 하나님의 교회 신도들이 환경정화활동을 마친 뒤 환하게 웃고 있다. (하나님의 교회 제공)
하나님의 교회 신도들은 교회가 위치한 175개국 7000여 지역을 중심으로 환경정화, 헌혈릴레이, 이웃돕기 등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한다. 지난 4월, 제주시에 위치한 제주 하나님의 교회에서도 ‘전 세계 유월절사랑 생명사랑 헌혈릴레이’를 열었다. 제주, 서귀포 일대 신도를 비롯해 이들의 가족, 이웃, 지인 등 170여 명이 생명 나눔 현장에 함께했다.

이처럼 하나님의 교회가 매년 전국적인 헌혈릴레이 활동을 전개해 생명 나눔을 적극 실천하며 건전하고 보편적인 헌혈문화 확대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 25일에는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 교회가 2005년부터 940회 넘게 개최한 헌혈릴레이에는 전 세계적으로 19만 5000여 명이 참여했으며 8만여 명이 혈액을 기증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데 기여했다. 올해도 한국, 미국, 일본, 뉴질랜드, 네덜란드를 시작으로 남아프리카공화국, 멕시코, 호주, 캄보디아 등지에서도 연이어 전개됐다.

전 세계에서 펼쳐지는 하나님의 교회 봉사활동은 영국 여왕 자원봉사상, 미국 대통령 자원봉사상 금상(단체 최고상, 5회) 등 2500회가 넘는 수상 기록을 통해서도 알 수 있듯이 세계 각국 정부와 기관으로부터 찬사를 받고 있다. 그동안 국내에서도 대한민국 3대 정부로부터 대통령 단체표창, 정부 포장, 대통령 표창 등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 초에는 포항 지진피해민 돕기 무료급식봉사 등으로 행정안전부장관 단체표창을 받았다.


조샛별 기자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검찰, 조현민 특수폭행·업무방해 혐의 ‘혐의없음’ 결론
‘물컵 갑질’로 사회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던 조현민 전 대한항공 ...
협조? 압박? 여야, 국감서 중기부 요청 두고 볼썽사나운 말다툼
12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단원 성폭력 의혹' 법원, 이윤택 징역 6년 '철퇴'…미투 운동 첫 실형
검찰이 이윤택(66) 전 연희당거리패 예술감독에게 유사강간치상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