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왜 자꾸 인정받고 싶어 할까?
문화

우리는 왜 자꾸 인정받고 싶어 할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08-26 14:38:05 | 수정 : 2016-08-26 14:41:1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을유문화사 '아들러의 인간이해' 출간
"스물다섯 살 청년이 마지막 시험을 앞두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세상 모든 일에 관심이 사라져 버린 듯한 느낌이 엄습해 와서 시험을 포기하게 되었다.

그는 온갖 비난으로 고통스러운 기분에 쫓기면서 자책했고, 자신이 무능력해졌다는 생각을 떨쳐 버릴 수 없었다. 어린 시절을 떠올리면 부모가 자신을 이해하지 못함으로써 자기의 발전을 가로 막았다는 식의 격렬한 반감을 부모에게 느꼈다.

그는 인간이란 원래 아무 가치 없는 존재라고 생각했다. 그 생각 속에서 결국 그는 세상으로부터 고립되어 갔다. 여기에서 숨어 있는 동인으로 작용한 것이 있는데, 바로 자신이 시험대에 올라가는 것을 회피하려고 변명과 핑계거리를 찾으려는 허영심이다. 왜냐하면 시험을 치기 직전에 이 생각이 밀려 왔고, 이는 무대공포증(Lampenfieber)으로 바뀌어 그를 무력하게 만들고 극심한 불쾌감을 느끼게 했기 때문이다. 이 모든 것은 그에게 결정적 의미가 있었다. 왜냐하면 그는 지금 모든 것을 하지 못하게 되어도 자존심을 구조할 수 있다.

즉, 그에게는 그를 비난할 수 없는 구명조끼가 있었던 것이다. 그는 지금 아프고 어두운 운명으로 인해 무력해진 것이니까 그것으로 위로받을 수 있었다. 한 사람이 자신을 드러내기 싫어하는 태도에는 또 다른 형태의 허영심이 숨어 있다. 그것은 그가 자신의 능력을 보여야 하는 결단의 순간에 사태를 바꿔 버리는 역할을 한다. 그는 자기가 시험에 실패할 때 잃어버릴 영광을 생각하면서 자신의 능력을 의심한 것이다. 이것이 결정적 순간에 결심을 주저하는 모든 사람의 비밀이다." (pp.251~252)

이 책 '아들러의 인간이해'는 세계 정신분석학의 거장인 아들러가 1908년에 비엔나의 한 시민대학에서 강의한 내용을 바탕으로, 개인심리학을 다양한 사례와 함께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단순히 학문적 이론을 넘어 개인심리학이 일상에서 어떻게 적용될 있는지, 사람들과의 교류나 삶에서 어떤 의미를 갖는지 밝히고 있다. 여기에 이 책을 번역한 홍유경씨가 '열등감-인정 욕구-허영심'이라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개인심리학을 쉽게 설명한 해설을 덧붙여, 독자의 이해를 높였다.

인간은 왜 열등감을 갖게 됐을까? 우리는 왜 자꾸 인정받고 싶어 할까? 사랑하는 관계에서도 왜 권력욕이 생길까? 형제는 왜 서열에 따라 성격이 다를까? 남자는 과연 선천적으로 우월한 존재일까?, 인간은 인간을 어떻게 이해해야 하는가? 이 책에 힌트가 있다. 384쪽, 을유문화사,1만5000원.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부산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 대량 누출 사고 발생
부산의 한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가 대량으로 누출되는 사고가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