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통일대전 ④] 北,‘2015 통일대전의 해’ 선포… 우리 군은?y
북한

[북한통일대전 ④] 北,‘2015 통일대전의 해’ 선포… 우리 군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5-03-07 16:51:25 | 수정 : 2015-04-01 17:22:0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국방부, 북한군 도발 양상 등 고려해 즉각 응징전력 완비”
상황별 맞춤 억제전략 및 킬체인 능력 강화에 노력
“북한이 도발한다면 일체의 정치적 고려를 하지 말고 초전에 강력히 대응해야 한다. 나는 국군통수권자로서 북한의 돌발적이고 기습적인 도발에 대해 직접 북한과 맞닥뜨리고 있는 군의 판단을 신뢰할 것이다.” (박근혜 대통령, 2013년 4월 국방부 업무보고 중)

국방부는 ‘2014 국방백서’에서 “우리 군은 북한군의 도발 양상과 전력 배치 변화를 고려하여 즉각 응징전력을 완비하고, 도발 시 현장에서 합동 및 연합 전력으로 신속하고 정확하며 충분하게 대응할 수 있는 태세를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대비 태세를 살펴보면, 서북도서에 대한 북한의 화력 도발과 기습 강점에 대비한 작전계획을 수립하고 240mm 방사포, 화력지원정 등 북한의 증강된 전력과 최근의 도발 징후를 분석해 구체적인 대응방안을 발전시키고 있다. 감시·타격능력을 보강하고 생존성 보장을 위해 진지를 요새화하는 등 대비태세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수도권과 후방지역에 대해서는 국가중요시설 테러, 사이버 공격 등 예상되는 도발 위협을 상정해 대응계획을 발전시키고 있다고 강조했다.

◆위기상황별 억제·대응전략 갖춰=국방부는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비하기 위해 억제·대응전략을 발전시키고 있다. 미국은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따라 1978년부터 핵우산을 제공해 왔고, 북한이 1차 핵실험을 한 직후에는 확장억제를 보장하고 있다. 2009년 북한의 2차 핵실험과 2010년 천안함 피격 및 연평도 포격도발 등 안보위협이 증가하자 기존의 확장억제 정책을 강화할 필요성이 커졌다. 한미 국방장관은 2011년 한미안보협의회에서 ‘맞춤형 억제전략’을 개발하기로 합의하고, 2013년 10월 ‘북한의 핵·대량살상무기 위협에 대비한 한미 맞춤형 억제전략’에 서명했다. 맞춤형 억제전략은 북한 지도부의 특성과 핵·대량살상무기 능력 등을 고려해 한반도 상황에 최적화한 것이다. 북한이 핵과 대량살상무기 사용을 위협하는 단계부터 직접 사용하는 단계까지 이행 가능한 군사적·비군사적 대응방안을 포함한다.

◆“킬체인 능력 강화 위해 노력”=국방부는 “우리 군은 킬체인의 감시·정찰·타격 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감시·정찰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를 도입해 중·장기적으로 정찰위성을 확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 전역에 있는 핵·미사일 관련 고정 및 이동시설을 지상, 해상, 공중에서 신속하게 타격할 수 있는 능력도 갖출 것”이라며 이를 위해 “현 지대지 미사일의 정확도, 사거리, 파괴력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장거리 공대지유도탄, 중거리 공대지유도탄, 합동직격탄, 레이저 유도폭탄 등을 확보해 전투기에서 원거리 정밀타격이 가능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잠대지 및 함대지 미사일의 성능을 향상시키고 전술함대지 미사일을 개발해 해상 기반 타격능력을 증강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KAMD와 관련해서는 “요격체계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개량형 패트리어트와 중거리 지대공미사일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고, 탄도탄에 대한 방어 영역을 확장하기 위해 요격 거리가 향상된 장거리 지대공미사일을 국내 기술로 개발해 2020년대 중반에 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곽현화 “이우성 감독 무죄?”···노출신 관련 녹취록 공개
노출신 공방 소송중인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36)가 이우성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