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5일 '노동' 계열 탄도미사일 3발 기습 발사y
북한

北, 5일 '노동' 계열 탄도미사일 3발 기습 발사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09-05 20:21:26 | 수정 : 2016-09-05 22:06:5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비행거리 1000km 내외…사전 항행경보 발령 없어
자료사진, 북한 노동신문은 지난달 27일부터 28일까지 평양에서 열린 청년동맹 9차 대회에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 겸 국무위원장이 참석했다고 29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이번 대회에서 "청년동맹이 시대와 혁명 앞에 지닌 사명과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전 동맹을 김일성-김정일주의화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동신문=뉴시스)
북한이 5일 사거리 1000~1300km의 노동 계열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3발을 발사했다. 중국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를 겨냥해 미사일 능력을 과시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이날 낮 12시 14분께 황해북도 황주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사일 3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비행거리는 1000km 내외이며 일본 방공식별구역 내 해상으로 사전 항행경보 발령 없이 발사한 것이다. 한국과 미국이 미사일에 대해 정밀 분석 중이다.

합참은 이날 미사일 발사에 대해 "북한이 또다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정면으로 위반한 도발 행위"라고 지적하고, "G20 정상회의와 북한 정권 수립기념일(9월 9일)을 계기로 핵과 미사일 능력을 과시함으로써 한반도에 군사적 긴장을 지속시키려는 무력시위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군은 북한의 도발 동향을 예의주시하며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부산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 대량 누출 사고 발생
부산의 한 폐수처리공장에서 유해가스가 대량으로 누출되는 사고가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