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외무상 "핵무장은 자위적 조치…맞받을 준비 돼 있다"
북한

북 외무상 "핵무장은 자위적 조치…맞받을 준비 돼 있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09-24 09:56:58 | 수정 : 2016-09-24 10:06: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자료사진, 미군이 제공한 사드 발사 모습. (미 국방부=뉴시스)
23일(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71차 유엔총회에서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북한은 핵의 질적·양적 강화를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리 외무상은 제71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에서 "우리가 성공적으로 진행한 핵탄두 폭발실험은 미국과 적대세력의 위협과 제재에 대한 실질적 대응 조치"라며 "우리를 건드리면 맞받을 준비가 돼 있다는 당과 인민의 초강경 의지와 과시"라고 말했다.

리 외무상은 또 "조선반도 정세가 자주 통제 불능 상태에 빠지게 된 것은 미국이 대 조선 적대정책을 버리지 않고 조선반도와 그 주변에 침략 전쟁 연습을 자꾸 벌여 놓고 있는데 근원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핵 실험을 자위적 조치라고 주장했다.

"미국의 핵 위협으로부터 안전을 지키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한 끝에 부딕이 하게 핵무장을 선택했다"며 "미국과 남조선 합동훈련은 선제 핵 타격 작전에 기분을 둔 철두철미하게 공격적이고 침략적인 핵 전쟁연습"이라고 밝혔다.

그는 "조선반도는 평화를 보장할 수 있는 온전한 제도적 장치가 갖춰져 있지 않다."우리 핵무장은 국가노선"이라며 "우리와 적대 관계인 핵보유국이 존재하는 이상 국가의 안전은 믿음직한 핵 억제력으로서만 지킬 수 있다"고 말했다. 이는 북한이 핵을 포기할 의도가 없다고 말한 것과 마찬가지다.

리 외무상은 "우리의 생존권을 보호하고 진정한 평화를 얻기 위해 핵의 질적·양적강화는 계속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리 외무상은 또 유엔 안전보장위원회의 대북제재 강화 논의도 비난했다.

그는 "(핵 실험을) 우리보다 먼저 시작한 나라는 문제된 적이 단 한번도 없었는데 어떤 권한과 근거로 금지교리를 채택하나"라며 "핵과 탄도 로켓 활동이 위협된다는 것은 유엔 헌장과 국제법 어디에도 명시된 게 없다"고 말했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부산서 180t 변압기 추락해 2명 사망
부산의 한 변압기 제조공장에서 변압기가 추락해 근로자가 죽거나 ...
특검, "남은 기간 우병우 보강수사…특감실 해체·세월호 수사 방해 의혹 손 못 대"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 사건'을 수사하는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2...
대학생 태운 전세버스 빗길에 미끄러져 추락…1명 사망·44명 부상
22일 오후 대학생들을 태운 전세버스가 5m 아래로 추락해 운전...
낙동강에서 항생제내성균 생장 막는 신종 미생물 발견 '쾌거'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이 낙동강에서 담수생물 배양·보...
경찰, 아파트 단지 안에서 난폭운전한 40대 붙잡아
20일 오후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의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40...
경찰,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해킹 사건 수사 착수
경찰이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해킹 사건을 수사한다. 경찰청 사이...
朴 대통령 대리인단 서석구 변호사, 헌재서 태극기 펼쳐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의 박 대통령 쪽 법률대리인단인 서석구 변...
달리는 지하철 대형 환풍기와 충돌…승객들 부상
경찰과 교통안전공단 등 관계 기관이 12일 부산에서 발생한 전동...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결론 2월 넘긴다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심판 사건을 심리하는 헌법재판소가 2월 중에...
동탄 메타폴리스 화재 당시 소방시설 꺼져 있어
4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동탄 메타폴리스 상가에서 발생한 화재로...
설문지 문서파일 위장 맞춤형 랜섬웨어 기승…하우리, "각별한 주의 요구"
보안전문기업 하우리가 설문지로 위장한 맞춤형 랜섬웨어가 기승을 ...
메르스 부실 대응 책임 삼성서울병원 과징금 800만 원 ‘솜방망이’ 논란
1일 보건복지부가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유행 당시...
朴 대통령 풍자 누드화 논란…표창원 당직 정지 6개월
국회에 전시한 시국비판 풍자 전시회 작품 중 박근혜 대통령을 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