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초81' 볼트, 사상 첫 올림픽 남자 100m 3연패
스포츠

'9초81' 볼트, 사상 첫 올림픽 남자 100m 3연패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08-15 11:11:33 | 수정 : 2016-08-15 11:17:2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14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브라질 리우올림픽 육상 남자 100m 예선 7조 경기, 자메이카 우사인 볼트가 질주를 마치고 방송사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이날 볼트는 10.07을 기록해 준결승에 진출했다. (AP=뉴시스)
'인간 번개' 우사인 볼트(30·자메이카)가 올림픽 사상 처음으로 육상 남자 100m 3연패를 달성했다.

볼트는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육상 남자 100m 결승에서 9초81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과 2012 런던올림픽에서 이 종목 금메달을 목에 건 볼트는 올림픽 남자 100m 3연패를 달성했다.

남녀를 통틀어 올림픽 육상 100m에서 3연패를 달성한 것은 볼트가 처음이다.

볼트를 제외하면 올림픽 남자 100m에서 2연패를 달성한 것은 '전설'로 일컬어지는 칼 루이스(미국)가 유일하다. 루이스는 1984년 로스앤젤레스올림픽과 1988년 서울올림픽에서 연달아 남자 100m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 100m에서도 2연패를 달성한 선수가 3명 있었지만, 모두 3연패에는 실패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과 2012년 런던올림픽 여자 100m에서 연달아 금메달을 딴 셸리 앤 프레이저 프라이스(30·자메이카)가 이번 올림픽에서 3연패를 노렸지만 동메달에 그쳐 뜻을 이루지 못했다.

100m와 함께 단거리로 꼽히는 200m까지 살펴봐도 남녀를 통틀어 올림픽에서 3연패를 기록한 선수는 없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과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2연속 3관왕(100m·200m·400m 계주)에 오른 볼트는 개인 통산 7번째 금메달을 수집했다.

볼트의 이날 기록은 자신이 보유한 남자 100m 세계기록(9초58)과 비교하면 0.23초 늦었지만, 올림픽 금메달을 목에 걸기에는 충분했다.

올 시즌 자신의 최고기록을 낸 볼트는 금메달을 품에 안았다.

결승에서 레이스를 펼친 8명 가운데 반응속도가 0.155초로 가장 늦은 볼트는 폭발적인 스퍼트를 앞세워 조금씩 앞으로 치고 나왔다.

50m 지점에서 선두로 치고나온 볼트는 다른 선수들과 격차를 벌리면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볼트의 대항마로 꼽힌 저스틴 게이틀린(34·미국)은 9초89를 기록해 은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올 시즌 100m 최고기록(9초80)을 가지고 있던 게이틀린은 이에 미치지 못하는 기록을 내면서 볼트에게 우승을 내줬다.

동메달은 9초91을 기록한 안드레 데 그라세(22·캐나다)에게 돌아갔다.

볼트는 200m와 400m 계주에 출전해 3관왕을 노린다. 그가 나머지 종목에서 금메달을 따내면 전인 미답의 올림픽 육상 단거리 3연속 3관왕에 등극한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쏘이면 통증 심하면 사망, 독개미 유입 '적신호'
최근 호주와 일본 등에서 사람에게 치명적인 위험을 가하는 독개미...
새 학기 어린이 교통사고 주의…8월 교통사고 사망 가장 많아
행정안전부가 17일 새 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교 주변에서 어린이...
“한국에 일하러 왔지만 노예는 아냐” 외국인 노동자들, '고용허가제' 폐지 주장
6일 충북 충주의 자동차 부품회사에서 일하던 27살 네팔 노동자...
경찰, 박영수 특검에 물병 던진 50대 여성 구속영장 신청
서울 서초경찰서는 박영수 특별검사에게 물병을 집어던져 특별검사의...
“집배노동자들, 달리기하듯 ‘심박수 110’ 상태로 12시간 일하는 실정”
노동환경이 얼마나 열악한지 죽음으로 실태를 증명하는 이들이 있다...
"존경하옵는 장충기 사장님" 언론인 청탁문자 논란…CBS, 잘못 인정하고 유감 표명
기독교방송 CBS 전 보도국 간부가 장충기 삼성 미래전략실 사장...
“청와대 폭파하겠다” 협박 30대男 징역 8월·집유 2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전화를 통해 청와대를 무인기로 폭파하...
운영비로 나이트클럽 결제까지…노인요양시설 부실회계 실태 드러나
시설운영비를 나이트클럽 유흥비, 골프장 사용료, 성형외과 진료비...
"세월호 참사 문제, 대통령 개인에 집중하면 개혁 기회 놓칠 수 있어"
미국 재난 조사 역사에 이어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 폭발 사고...
안철수 전대 출마에 국민의당 내홍…박주선, "논쟁·과열 삼가라"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당 대표를 뽑는 오는 27일 전당...
경찰, 프로포폴 과다 투여로 숨진 환자 사체 유기한 병원장 검거
통영해양경찰서는 업무상과실치사, 사체유기,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
이언주, '임금 체불 공동의식' 발언 논란에 "약자끼리 괴롭히기만 할 뿐" 해명
이언주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가 25일 오후 언론에 배포한 해명...
'커피왕'으로 불리던 강훈 망고식스 대표, 숨진 채 발견
국내 커피전문점 1세대 경영인으로 카페 '할리스'·'카페베네'...
롯데家 신영자, 2심에서 징역 2년으로 감형
롯데면세점·백화점 입점업체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금품을 받고...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