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베이징올림픽 女역도 임정화, 은메달 승계
스포츠

2008베이징올림픽 女역도 임정화, 은메달 승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13 16:24:25 | 수정 : 2017-01-13 16:31:1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자료사진, 역도 임정화 선수. (뉴시스)
2008베이징올림픽 여자 역도 48㎏급에 출전한 임정화(31·울산광역시청)가 은메달을 목에 걸 것으로 보인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13일(한국시간) "베이징올림픽 역도 여자 48㎏급에서 우승한 중국의 천셰샤가 도핑 양성 반응이 나와 메달을 박탈한다"고 발표했다.

당초 임정화는 이 대회 48㎏급에서 전웨이링(대만)과 함께 똑같은 196㎏을 들었으나 몸무게가 47.62㎏으로 47.11㎏이었던 전웨이링에 밀려 4위로 대회를 마쳤다.

하지만 은메달을 땄던 시벨 오즈칸(터키)이 지난해 7월 도핑 테스트에서 양성 반응이 나오면서 3위로 순위가 올랐고, 이번에는 금메달을 목에 건 천셰샤 역시 약물 양성 반응이 나오면서 은메달을 목에 걸게 됐다.

이에 따라 임정화는 2004아테네올림픽에서 한국 여자역도 사상 첫 은메달을 땄던 장미란(은퇴·75㎏급)과 2008베이징올림픽 53㎏급 은메달 윤진희(30·경북개발공사)에 이어 세 번째 은메달 리스트로 이름을 올리게 된다.

IOC는 이날 천셰샤 외에 당시 역도 여자 69㎏급 류춘훙, 75㎏급 차오레이(이상 중국) 등 금메달리스트 세 명을 포함한 총 8명의 도핑 양성 반응 사실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이들 체급에서는 차순위 선수들이 메달을 차례로 승계할 전망이다.

대한역도연맹 관계자는 임정화의 은메달 수상 여부에 대해 "IOC 발표에 따라 국제역도연맹(IWF)의 통보가 오면 임정화의 은메달 수상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전당진고속도로 교각서 근로자 4명 추락해 목숨 잃어
고속도로 교각에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추락해 목숨을 잃는 참...
"집단 패혈증 발병 피부과 프로포폴 전국 평균 14배"
이달 초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서울 강남구 소재 M피부과가 지난...
‘방화대교 붕괴 사고’ 공사 관계자 전원 유죄 확정
지난 2013년 3명의 사상자를 낸 서울 방화대교 남단 접속도로...
울산 한화케미칼 공장서 염소 누출 사고 발생
울산의 한 화학공장에서 염소가스가 새는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가 ...
최순실, ‘정유라 이대 학사비리’ 징역 3년 확정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딸 정유라 ...
인권위, 한국국토정보공사 성추행 사건 가해자 검찰 고발
국가인권위원회가 2015년, 2017년에 성추행 사건이 발생한 ...
한국기원, ‘성폭행 의혹’ 김성룡 9단에 ‘활동 임시정지’ 처분
바둑계에도 ‘미투운동’이 번졌다. 한국기원은 동료 프로기사 ‘성...
신해철 집도의, 과실치사·비밀누설 혐의 징역 1년 확정
가수 고 신해철 씨의 수술을 집도했다가 의료과실로 사망케 한 혐...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 기로…정부, 비공개 회의서 검토
정부가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를 비공개 검토 중인 사실이 언론 ...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 성범죄로 정식재판 회부
성 학대 연루 혐의를 받고 있는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이...
"검은 돈 단 한 푼도 받지 않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사무소 개소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 성남시장 후보로 확정한 은수미 전 의원이 ...
김경수 경남지사 예비후보, '드루킹 사건' 참고인 신분 경찰 출석
경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로 출마하며 의원직에서 사퇴한 김경수 전...
법원, 신도 성폭행 혐의 받는 이재록 목사 구속영장 발부
경찰이 신도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이재록(75) 만민중앙성결교...
경찰청 “감찰 중 목숨 끊은 충주 여경, 무고·자백강요 당했다”
지난해 10월 무기명 투서로 인해 감찰조사를 받다 스스로 목숨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