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 미국과의 마찰 때문에 北 군사지원할 수도" 美전문가
국제

"중, 미국과의 마찰 때문에 北 군사지원할 수도" 美전문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2-13 09:32:11 | 수정 : 2016-12-13 09:33:3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왼쪽)이 8일(현지시간) 오하이오주 디모인에서 열린 감사 투어 행사 중 테리 브랜스테드 주중 미국 대사 내정자를 무대로 불러내 악수하고 있다. (AP=뉴시스)
도널드 트럼프 차기 미국 대통령이 '하나의 중국' 원칙을 심각하게 흔들 경우 중국이 이에 보복하기 위해 북한을 포함한 미국의 적국들에게 군사지원을 할 수도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미국 스팀슨센터의 중국 전문가인 윤선 선임연구원은 12일(현지시간) 자유아시아방송(RFA)와의 인터뷰에서 "미국의 적국에 북한도 당연히 포함된다"며 "중국이 직접적인 대북 무기수출은 아니더라도 군사적 병참지원 등에 나설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대북 군사지원으로 군 관련 기술 전수와 교육, 군장비나 전투식량 지원 등을 예로 들었다. 하지만 중국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제재 결의에 위배되는 핵 관련 장비나 무기를 북한에 수출하는데는 조심스런 자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했다.

실제로 중국 관영 환추스바오는 12일자 사설에서 트럼프가 하루 전 폭스TV와의 인터뷰에서 '하나의 중국'원칙에 얽매이지 않을 수있음을 시사하자, 미국이 공개적으로 대만 독립을 지지하고 대만에 무기를 판매한다면 중국도 "미국이 적대시하는 다른 나라를 지지하고 무기를 제공해 줄 수 있다"고 위협했다.

브루킹스연구소의 리처드 부시 박사는 12일 RFA와의 인터뷰에서 환추스바오 사설이 전적으로 중국 정부의 의지라고 확신할 수는 없지만 " 만일 중국이 1979년 미중 수교 이후 유지됐던 '하나의 중국' 원칙이 훼손된다고 볼 경우 (북한 문제를 비롯한) 미국의 이익이 걸린 다른 사안에 대해 협력하기가 매우 힘들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부시 박사는 그러면서 ‘하나의 중국’ 원칙을 북한이나 남중국해 문제, 또 미중 무역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협상카드' 또는 '지렛대'로 쓰려는 트럼프 당선인의 판단 자체에 문제가 있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 해군분석센터(CNA)의 켄 고스 국제관계국장 역시 중국이 직접 북한에 무기를 공급하지는 않겠지만, 대북제재에 제대로 동참하지 않음으로써 미국에 보복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특히 고스 국장은 한국에 진보적 차기 정부가 들어설 경우, 중국이 한국 정부를 압박해 한미동맹을 약화시켜려는 시도에 나설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여중생 집단 성폭행’ 2심도 중형 선고…법원 “사람이 할 수 없는 일”
여중생 2명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자들에 대...
전 통합진보당 관계자들 ‘이석기 영장집행 방해’ 유죄 확정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이하 통진당) 의원에 대한 국가정보원의 압...
자유한국당 이철우, "(文 정부) 오래 못 갈것 같다" 발언 파장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경선에 출마한 이철우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허리 숙인 최호식 전 회장, 여직원 성추행 혐의 경찰 출석
20대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호식이 두 마리 치킨' ...
시민 100명 모여 몰카 규제 아이디어 제안하는 '수다회' 열린다
바야흐로 몰카의 시대다. 지하철·화장실·길거리에 심지어 사적...
서울시교육청, 숭의초등학교 학교폭력 사태 특별장학 착수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재벌 총수 손자와 연예인 아들이 학교폭력...
한여름도 아닌데 왜 이렇게 덥나 했더니
기상청이 16일 한반도 서쪽내륙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
정신병원 거부하며 흉기 난동 40대 남성, 경찰 테이저건 맞고 사망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40대 남성이 정신병원 입원을 거부하며 흉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 발생…'테러 의심' 경찰특공대 투입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이 발생해 경찰...
구직자 10명 중 6명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하고 싶다”
취업난이 극심한 가운데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비정규직이라도 ...
‘동거녀 살해 암매장’ 30대男 징역 3년 확정…솜방망이 처벌 논란
검찰이 동거녀를 살해해 암매장한 30대 남성에 대한 상고를 포기...
경찰, "대마초 권유" 가수 가인 SNS 글 파장 일자 내사 착수
서울지방경찰청이 남성그룹 빅뱅에서 활동하는 가수 최승현(예명 탑...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