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서부 이즈미르서 차량 폭탄 폭발…2명 사망y
국제

터키 서부 이즈미르서 차량 폭탄 폭발…2명 사망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06 11:26:15 | 수정 : 2017-01-09 11:21:5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경찰과 테러범들 교전 벌이기도
터키 서부 이즈미르에서 5일(현지시간) 차량폭탄테러가 발생한 뒤 승용차들에서 불이 나고 있다. 이즈미르주(州)의 에롤 아일디즈 주지사는 이날 성명에서 쿠르드 무장단체 '쿠르드노동자당'(PKK)의 대원으로 보이는 용의자들이 주도 이즈미르에 있는 검문소에서 자신들을 막아서는 경찰을 목표로 차량폭탄테러를 벌이고 달아났다고 밝혔다. 이 테러로 경찰관 1명과 법원 직원 1명이 숨졌다. (AP=뉴시스)
5일(이하 현지시각) 터키 서부 해안도시 이즈미르 법원 인근에서 테러가 발생해 2명이 사망하고 5명이 부상했다고 터키 관영 아나돌루통신이 보도했다. 1일 이스탄불 나이트클럽에서 총기 난사 테러가 발생해 39명이 사망하고 69명이 부상한 지 4일째 또다시 테러가 발생했다.

에롤 아일디즈 이즈미르 주지사에 따르면, 법원 앞 검문소를 지키는 경찰관들이 의심스러운 차량을 발견하고 이를 멈추려했고 이 과정에서 테러범들과 충돌했다. 테러범들은 차량 안에 있는 폭탄을 터뜨리고 도주했다. 이 때문에 경찰관과 법원 직원이 목숨을 잃었다. 경찰 3명을 포함한 5명의 부상자도 나왔다. 경찰은 현장에서 테러범들과 총격전을 벌여 2명을 사살했다.

테러 현장을 찾은 아일디즈 주지사는 테러 배후에 쿠르드계노동자당(PKK)이 있다고 주장했다. 테러 유형과 테러범 신원을 토대로 평가한 결과라며 이 같이 말했다.

터키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이번 테러의 용의자로 2명을 지목하고 이들을 감금했지만 이들이 현장에서 도주한 테러범인지는 아직 분명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폭발한 차량 외에 또 한 대의 의심차량을 발견하고 차량 안에 있는 폭발물을 해체했다. 자동소총 2정과 수류탄 8개를 압수하기도 했다.

비날리 이을드름 터키 총리는 이즈미르 테러가 발생한 후 "터키가 테러와의 전쟁에서 승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량이 법원 청사 밖에서 폭발한 점을 강조하며 페티 세킨 경찰이 폭탄 차량을 제재했기 때문에 더 큰 재앙이 발생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테러범들이 테러에 성공했더라면 아름다운 도시 이즈미르가 대규모 재앙에 휩싸이는 모습을 목격했을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날 법원 테러를 포함해 터키는 지난 달부터 연초까지 무려 네 차례의 테러 공격을 당했다. 지난달 10일 수니파 이슬람주의 과격조직 이슬람국가(IS·다에시)가 이스탄불 도심 축구 경기자 인근에서 연쇄 폭탄 테러를 일으켜 46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사망자들은 대부분 경찰관이다. 일주일 후인 17일 카이세리주 예르지예스대학 근처에서 자동차 폭탄 테러가 발생해 14명의 군인이 사망했다. 터키는 이 테러 배후에 PKK가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2017년 첫 날인 1일에는 축제가 열린 나이트클럽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했다. IS는 테러 후 발표한 성명에서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혔다. 터키 경찰에 수사를 진행 중이지만 용의자를 붙잡지 못하고 있다. 터키 정부가 최고 단계로 경계 수위를 올리고 이스탄불을 중심으로 대규모 경찰을 배치하는 등 테러 방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