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남부 강타한 최악의 지진, 사망자 96명으로 늘어
국제

멕시코 남부 강타한 최악의 지진, 사망자 96명으로 늘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12 13:17:53 | 수정 : 2017-09-13 22:01:28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미국 텍사스에 제공하려던 원조 계획 취소하기로
9일(현지시간) 멕시코 남서부 오악사카 주 후치탄에서 한 일가족이 지진으로 파손된 집과 차량 옆에 서 있다. (AP=뉴시스)
규모 8.1의 지진이 강타한 멕시코에서 사망자 수가 계속 늘고 있다. 멕시코는 눈덩이처럼 불어나는 자국 피해 상황을 고려해 이웃나라 미국에 제공하려던 원조를 돌연 취소한다고 밝혔다.

멕시코 외무부는 11일(현지시각) 발표한 성명에서 허리케인 '하비' 피해 지역인 텍사스에 보내기로 했던 긴급 원조를 불가피하게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살인적인 지진과 지난 주 베라크루스를 휩쓴 허리케인 카티아 피해 복구에 집중하기 위해서다. 외무부는 멕시코에 강진이 발생해 두 나라의 상황이 바뀌었고 텍사스에 도움의 필요성이 다소 줄었다는 사실을 고려했다고 덧붙였다.

7일 오후 11시 49분께 멕시코 남부 해안가를 강타한 지진으로 인해 태평양 연안에 위치한 오악사카·치아파스·타바스코 주가 직격탄을 맞았다. 미국 CNN 방송은 12일 멕시코 외무부의 발표를 토대로 95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보도했다. 이후 오악사카 주에서 건물더미 밑에 있던 시신을 발견하면서 사망자 수는 96명으로 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진으로 인해 부서지거나 붕괴한 주택은 대략 1만 6000채에 달한다. 치아파스 주에서 5000채, 오악사카 주에서 1만 1000채가 강력한 진동에 스러졌다. CNN 방송은 이번 지진이 이번 세기 들어 발생한 가장 강력한 것이었다고 전하며, 멕시코시티와 과테말라에 이르기까지 대략 5000만 명에 이르는 사람들이 진동을 감지했다고 말했다.

멕시코를 덮친 끔찍한 자연 재앙은 지진에서 끝이 아니었다. 8일 1등급 허리케인 '카티아'가 멕시코 동부 베라크루스를 할퀴고 지나갔다. 산사태가 발생하고 진흙이 걷잡을 수 없이 흘러내리면서 9일 할라파에서 2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뉴트리노 원격제어봇 악성코드 국내 확산 중"
최신 웹브라우저의 취약점을 이용해 악성코드가 퍼지고 있다. 보안...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불륜 의혹 관련 김어준·주진우 참고인으로 부른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배우 김부선 씨와...
대장균 든 지하수에 독성성분까지 엉터리 불법 한약품 4년 동안 유통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 무허가 사업장을 차리고 20억 상당의 ...
생닭 조리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7~8월 집중 발생
여름철 삼계탕 등 닭요리 섭취가 증가하면서 캠필로박터 식중독이 ...
법원,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母 방화 결론…징역 20년 선고
광주에서 아파트 화재로 3남매가 사망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친모...
“비핵화 협상 실패·지연하면 한반도 전술핵 배치해야” 자유한국당 핵포럼
12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핵포럼 8차 세미나...
기무사, 세월호 수장 방안 청와대 제안…파문 확산
국군 기무사령부(이하 기무사)가 2014년 4월 16일 전남 진...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