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명 사망자 낸 푸에고 화산 폭발…과테말라, 매몰자 수색 공식 종료
국제

110명 사망자 낸 푸에고 화산 폭발…과테말라, 매몰자 수색 공식 종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6-18 10:35:14 | 수정 : 2018-06-18 14:16:1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197명 실종상태…아직도 하루 4~5차례 소규모 분화 중
과테말라 푸에고 화산 폭발 피해를 입은 산 미겔 로스 로테스 마을에서 실종자 가족들과 자원봉사자들이 17일(현지시간)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국가재난관리청은 이날 이 지역의 위험성이 높아 수색작업을 공식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AP=뉴시스)
과테말라가 푸에고 화산 폭발로 인한 매몰자 수색작업을 공식적으로 종료했다.

과테말라 국가재난관리청(CONRED)은 17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에스쿠인틀라 시 산 미겔 로스 로테스와 엘 로데오 마을에서의 수색작업이 영구적으로 중단됐다”며 “그 지역은 사람이 거주할 수 없고, 위험성이 높다”고 밝혔다.

재난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3일 40년 만에 발생한 푸에고 화산의 강력한 폭발로 110명이 목숨을 잃고, 197명이 아직 실종된 상태다. 스페인어로 ‘불’을 의미하는 푸에고 화산은 아직도 매일 4~5차례 소규모 분화를 계속하고 있다. 화산재 연기기둥은 해발 1만 5420피트(4.7km)까지 치솟아 있다.

에스쿠인틀라 시는 화산재와 흙에 집이 묻힌 약 2800명의 주민들을 위해 12곳의 대피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인근 지역의 대피소에도 770명이 넘는 사람들이 머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뉴트리노 원격제어봇 악성코드 국내 확산 중"
최신 웹브라우저의 취약점을 이용해 악성코드가 퍼지고 있다. 보안...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불륜 의혹 관련 김어준·주진우 참고인으로 부른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배우 김부선 씨와...
대장균 든 지하수에 독성성분까지 엉터리 불법 한약품 4년 동안 유통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 무허가 사업장을 차리고 20억 상당의 ...
"美, 수입차 관세 25% 부과…자동차 근간 광주 경제 초토화"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조만간 수입차와 부품에 최대 25%...
"을과 을의 싸움 절대 원하지 않아" 전편협, 정부와 본사에 대책 요구
문재인 정부의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안에 반대 의사를 나타내며 단...
생닭 조리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7~8월 집중 발생
여름철 삼계탕 등 닭요리 섭취가 증가하면서 캠필로박터 식중독이 ...
법원,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母 방화 결론…징역 20년 선고
광주에서 아파트 화재로 3남매가 사망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친모...
“비핵화 협상 실패·지연하면 한반도 전술핵 배치해야” 자유한국당 핵포럼
12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핵포럼 8차 세미나...
기무사, 세월호 수장 방안 청와대 제안…파문 확산
국군 기무사령부(이하 기무사)가 2014년 4월 16일 전남 진...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