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北 비핵화 ‘인 내외교’…끝까지 질질 끌지 않을 것”
국제

폼페이오 “北 비핵화 ‘인 내외교’…끝까지 질질 끌지 않을 것”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7-26 09:14:45 | 수정 : 2018-07-26 13:41:3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北 핵분열 물질 계속 생산”…SLBM 개발 여부는 답 안 해
“北 광범위한 비핵화 정의 이해 확신…완전한 비핵화 합의”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25일(현지시간) 상원 외교위원회 청문회에 참석해 이야기하고 있다. (AP=뉴시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북한 비핵화 협상에서 ‘인내 외교’를 펼치고 있지만 시간을 질질 끌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25일(현지시간) 상원 외교위원회 청문회에서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인내하는 외교를 하고 있다”면서도 “끝까지 질질 끌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5~7일 방북 시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과 가졌던 생산적인 논의에서 이러한 입장을 강조했다”고 덧붙였다.

이는 지난 17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시간 제한도, 속도 제한도 없다”는 발언과 맥을 같이 하면서도 북한의 시간 끌기 전략에 무작정 끌려가지는 않겠다는 점을 분명히 한 것으로 보인다.

폼페이오 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17일 언급한 ‘외교와 포용이 갈등과 적대보다 우선’이라는 원칙이 미국의 대북정책을 이끌었다고 강조했다. 그는 트럼프 행정부의 목표가 변하지 않았다며 “우리의 목표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동의했듯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라고 말했다.

또한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이 여전히 핵연료를 생산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그렇다. 북한은 핵분열 물질을 계속 생산하고 있다”고 답했다. 그러나 북한이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을 계속 개발하고 있는지, 핵 프로그램이 전반적으로 진행되고 있는지에 대한 답변은 회피했다.

북한이 미국의 비핵화 정의에 동의했냐는 질문을 받자 “북한이 우리의 비핵화 정의, 즉 핵 탄두의 기반시설과 생·화학 무기 등을 포함하는 광범위한 정의를 이해한다고 확신한다”며 “그들은 완전하게 비핵화한다는 데 합의했다”고 답했다. 그 합의에 군사프로그램용 우라늄·플루토늄의 생산과 농축 중단이 포함돼 있는지 묻자 “그렇다”고 대답했다.

북한에 의해 속고 있지 않냐고 지적하자 폼페이오 장관은 “두려워하지 말라”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행정부는 이전의 두 정부보다 우리를 더 나은 곳에 있게 하는 대단히 건설적인 행동을 취했다. 우리는 우리가 완전하다고 정의하는 만큼의 비핵화가 이루어질 때까지 타의추종을 불허하는 제재조치를 취했다”며 “우리는 속지 않았다. 오늘밤 더 잘 잠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청문회는 의회 내 북미정상회담과 미러정상회담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데 따라 마련됐다. 이날 상원 외교위 민주당 간사인 밥 메넨데즈 의원(뉴저지)은 북미정상회담을 “잔인한 독재자와 사진 찍는 기회에 지나지 않는 리얼리티 TV 정상회담”이라며 “우리는 북한이 이전에 했던 것보다 더 약한 약속과 함께 더 많은 약속을 하기 위한 약속의 모호한 합의를 봤을 뿐”이라고 비판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북 봉화서 총기 사건으로 공무원 2명 사망…1명 부상
21일 경북 봉화에서 총기 사건이 발생해 2명이 죽고 1명이 크...
"미투운동에 찬물" 정춘숙·권미혁·금태섭 '안희정 사건' 무죄 선고 비판
정무비서를 상대로 업무상 위력을 행사해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안...
‘직원 격려금 횡령’ 신연희 전 구청장, 1심 징역 3년 선고
직원 격려금 등을 빼돌려 개인적으로 사용하고, 관계기관에 친인척...
‘동료 살해·시신 소각’ 미화원에 1심 ‘무기징역’ 선고
자신이 돈을 빌린 동료를 살해한 뒤 시신을 소각한 환경미화원이 ...
서울시내서 개 도축하고 폐수 무단방류한 업소 3곳 적발
서울시내에서 개를 도축하면서 발생한 폐수를 하천에 무단으로 흘려...
"독립 만세" 부르다 옥고 치른 '배화여학교 6인' 98년 만에 독립운동 인정
오는 15일 73주년 광복절을 맞아 국가보훈처가 배화여학교 6인...
이재명 경기지사,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등 고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경기도 성남 지역 폭력조직과 ...
진열 후 남은 음식 재사용한 토다이…식약처, 해산물 뷔페 실태조사
손님들이 가져가지 않아 진열대에 남은 음식을 재사용해 물의를 빚...
김경수 경남지사, 드루킹과 3시간 넘게 대질…의혹 모두 부인
드루킹 김동원(49·남·구속 기소) 씨의 여론 조작 의혹 공...
경남 남해고속도로에서 BMW 7시리즈 본넷 연기…졸음쉼터 정차 후 전소
9일 오전 7시 55분께 남해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차량에서 ...
SPC 그룹 총수 3세 허희수 부사장, 마약 혐의 구속
파리바게뜨·베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 등 식품 그룹으로 유명한 ...
MBC 'PD수첩', 김기덕 감독·조재현 배우 성폭력 의혹 후속 보도
영화감독 김기덕과 영화배우 조재현의 성폭력 의혹을 담은 MBC ...
포천화력발전소 시범 가동 중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8일 오전 8시 48분께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장자산업단...
기무사 대신 군사안보지원사령부…27년 만에 다시 새 간판
지난해 촛불 정국 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한 의혹을 받는 국군 기...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