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파 첫 골' 손흥민, 감각 유지가 관건>
사회일반

<'해외파 첫 골' 손흥민, 감각 유지가 관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17 09:57:29 | 수정 : 2012-09-17 10:01:0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뛰는 손흥민(20)이 유럽 리그에서 뛰는 한국 선수 중 가장 먼저 시즌 첫 골을 신고하면서 쾌조의 출발을 했다.

손흥민은 17일 새벽(한국시간) 2012-2013 분데스리가 정규리그 3라운드 프랑크푸르트와의 원정경기에서 1-3으로 뒤지고 있던 후반 17분 따라가는 골을 터뜨렸다.

경기가 끝나고 유로스포트가 발표한 평점에서 손흥민은 잉글랜드 토트넘에서 함부르크로 복귀한 라파엘 판 데르 파르트와 함께 팀에서 두 번째로 높은 6점을 받았다.

팀이 추가 득점을 하지 못하고 2-3으로 진 것은 아쉬움으로 남았지만 손흥민의 올 시즌 활약을 예고하기에는 충분했다.

2주간의 A매치 휴식기 동안 지역 클럽과의 연습경기에서 7골을 몰아치며 기대감을 높였던 만큼 이번 골은 '물오른 감각'이 이어지는 연장선에 있다고 볼 수 있다.

이런 초반 흐름은 지난해와 비슷하다.

지난 시즌 손흥민은 2라운드에서 시즌 첫 번째 골을 기록한 데 이어 두 경기 만에 다시 득점에 성공한 바 있다.

그러나 2호 골을 기록한 경기 도중 발목을 다쳐 대표팀에도 합류하지 못하는 등 상승세가 꺾였고, 결국 시즌이 끝날 때까지 팀에서 입지를 굳히지 못했다.

결국 올해는 초반 감각을 얼마나 이어갈 수 있느냐가 관건이 될 것으로 보인다.

팀이 시즌 초반 3연패를 당해 침체에 빠진 상황에서 첫 골이 터진 만큼 손흥민이 절호의 기회로 삼을 만하다.

함부르크는 지난 2경기에서 득점 없이 패배했으나, 프랑크푸르트와의 경기에서 판 데르 파르트가 돌아와 손흥민과 골을 합작하는 등 활발한 모습을 되찾고 있다.

손흥민이 이날처럼 판 데르 파르트와 조화를 이어가면서 팀에 활력을 불어 넣는다면 토르스텐 핑크 감독에게 신뢰를 심어줄 수 있을 전망이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박범석 영장전담판사를 증거인멸방조 혐의로 고발합니다"
동일방직노조·원풍모방노조·긴급조치사람들 등 양승태 대법원의 ...
검찰, 조현민 특수폭행·업무방해 혐의 ‘혐의없음’ 결론
‘물컵 갑질’로 사회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던 조현민 전 대한항공 ...
협조? 압박? 여야, 국감서 중기부 요청 두고 볼썽사나운 말다툼
12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