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G20때 서울에 생화학무기 낙하산 투하 준비"
북한

"北, G20때 서울에 생화학무기 낙하산 투하 준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0-08-13 14:36:34 | 수정 : 2012-03-02 15:24:4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납북자모임 최성용 대표 주장, 김정은 특별지령하에 착수
질병관리본부가 밝힌 주요 테러 대상 병원체.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보툴리즘, 에볼라바이러스, 천연두, 페스트, 야토병, 탄저균. 이 가운데 보툴리즘과 에볼라 바이러스의 백신은 개발 중에 있다.?ⓒ뉴스한국
북한이 오는 11월 서울에서 개최되는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를 앞두고, 살상용 생화학무기 투하를 준비중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최성용 납북자가족모임 대표는 12일 언론을 통해 북한이 G20기간에 독가스 등 20여 가지 살상용 생화학무기를 기구나 낙하산에 매달아 남한에 투하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최 대표는 북한내 소식통을 인용해 이 일은 김정은의 특별지령을 받은 북한군 4군단장 김격식 대장 주도하에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북한은 현재 20여종에 달하는 5,000톤의 화학무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전시에는 1만2천 톤까지 생산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 대표는 또 최근 강화도 인근 등에서 발견된 북한군의 목함지뢰가 의도적으로 유출됐을 것이라며 이또한 김격식 대장의 지시에 따라 진행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최 대표는 지난 6일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북한이 G20기간에 남측에 보이지 않는 타격을 줄수 있는 물체를 달아서 보낼 준비를 하고 있다"며 "기구 등을 하늘에 올려 어느 지점에 떨어뜨릴수 있는 기술은 세계에서 최고 좋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관련기술을 이용해 일본 오키나와에도 보냈었다며 "주타깃은 우리 남한쪽"이라고 전했다.

한편 최 대표의 주장에 대해 국정원이나 합동참모본부는 "현 시점에선 단정할 수 없다"면서도 가상 시나리오에서 충분히 가능한 일이기 때문에 예의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영석 기자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