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미래 쇼핑하는 이재용 부회장… 올해만 8개 기업 인수·투자
경제

삼성 미래 쇼핑하는 이재용 부회장… 올해만 8개 기업 인수·투자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1-22 11:11:02 | 수정 : 2016-12-05 13:17:5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7개기업 M&A와 1개기업 지분투자 단행…총액 10조 달해
'메가딜' 하만 인수 등 이 부회장 등기이사 선임전후로 활발
삼성 미래가치·성장동력 확충위해 공격행보 가속화 할 듯
자료사진, 손병두 호암재단 이사장(왼쪽)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월 1일 서울 중구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제26회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한 뒤 대화를 나누며 퇴장하고 있다. (뉴시스)
삼성전자가 올해만 8개 해외 기업에 대해 인수및 투자를 단행하고 있어 명실상부한 '쇼핑의 해'를 기록하고 있다. 그 금액만도 약 10조원에 달한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미국의 퀀텀닷 재료 업체인 'QD비전' 인수전에서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되면서 올 7번째 M&A(인수합병)을 눈앞에 뒀다. 삼성전자는 약 7000만달러(약 830억원)의 인수금액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가 이번 인수에 성공한다면 올해만 벌써 1개 기업에 대한 지분투자를 포함, 모두 8개 기업을 인수·투자한 셈이다. 이들은 미국과 캐나다, 중국 국적 기업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6월부터 조이언트와 애드기어, 데이코, 비브랩스, 하만, 뉴넷캐나다 등의 기업들을 매월 인수해왔다. 비야디에 대해서는 지분투자를 했다. 이전 2년간 인수했던 기업들을 모두 더해 8개였던 것을 고려하면 파격적인 투자다.

삼성전자는 올해 특히 스마트카 등의 전장사업과 프리미엄 가전 등 신성장 동력 및 수익성 늘리기에 중점을 두고 필요한 핵심 기술들을 위주로 사들였다는 평가다.

이번에 인수전에 뛰어든 QD비전도 삼성 가전 부문에서 효자 노릇을 하고 있는 퀀텀닷 SUHD TV를 뒷받침할 수 있는 퀀텀닷 재료 업체다. 카드뮴계 퀀텀닷 분야에서 특히 인정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니, LG디스플레이 등 타 기업들과도 협력한 바 있다.

삼성의 공격적 M&A는 이 부회장의 등기이사 선임 전후로 더욱 활기를 띠고 있다. 지난달 등기이사에 선임된 이 부회장은 책임경영 강화라는 기대에 부응하듯 삼성의 미래성장동력을 키워나가는데 핵심적인 기업들은 인수합병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최근 80억달러에 달하는 메가딜로 성사시킨 하만의 인수다. 전장사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내기업으로서는 사상 최대 규모의 인수합병을 전격 단행한 것이다.

이는 향후에도 삼성의 미래가치와 성장동력 확충을 위해서라면 언제든지 과감한 투자가 이뤄질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있다. 즉 삼성이 당분간 M&A계의 '큰 손'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올해 이어지는 삼성의 M&A는 이 부회장 시대의 핵심 조직으로 꼽히는 삼성전략혁신센터(SSIC:Samsung Strategy Innovation Center)와 삼성글로벌이노베이션센터(Samsung Global Innovation Center·GIC)가 주도하고 있는 만큼 삼성의 차세대 밑그림을 엿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퀀텀닷 기술 외에도 스마트카와 클라우드 등의 신기술 역량을 쌓기 위한 인수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하만(Harman)인수와 비야디(BYD)에 대한 지분투자로 전장사업을 키우기 위한 초석을 쌓고 조이언트(Joyent)와 애드기어로 차세대 IoT와 클라우드 기술을 끌어왔다는 평가다.

재계 관계자는 "이 부회장이 경영에 나서기 시작한 후 계열사 재편도 그렇고 '선택과 집중'으로 효율성을 높이는 전략을 구사해왔다"며 "그런 상황에서 올해 인수한 기업들이 곧 삼성의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주춧돌임을 알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트럭 적재물에 전선 걸려 전봇대 2개 쓰러져…92가구 정전
부산에서 고철을 가득 실은 트럭에 전선이 걸려 전봇대 2개가 쓰...
설 연휴 인구 이동 3344만 명…예측보다 2.1% 증가
이번 설 연휴기간 국내 이동 인구는 총 3344만 명, 고속도로...
경찰, 20대 제주 관광객 살인 용의자 변사체 발견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 묵던 20대 여성 피살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 20대 여성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현상수배
경찰이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살인사건의...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책임 처음 인정 "사건 본질 호도하지 않겠다"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목동병원(이하 이대목동병원)이 지난...
金·盧 전 대통령 뒷조사 가담했나…檢, 이현동 전 국세청장 구속영장 청구
이명박 정부 국가정보원이 거액을 들여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대법원, '공천 헌금' 박준영 의원 징역 2년 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박준영(72·전남 영암·무안·신안) 민주평화당 의원이 공직...
군인권센터, "경찰 소대장이 의경 기동버스서 음란동영상 재생" 폭로
지난해 경북 성주 소성리 사드 배치 집회 때 의무경찰을 지휘하는...
설 대목 노렸나…유통기한 지난 제품 팔거나 위생 불량한 식품업체 무더기 적발
설 명절을 앞두고 유통기간이 경과한 제품을 보관·사용하거나 위...
삼성전자 이재용, 2심서 징역 2년 6월·집행유예 4년으로 감형
박근혜(66) 전 대통령과 ‘비선실세’ 최순실(62) 씨에게 뇌...
"개인의 용기에서 모두의 연대로" 서지현 검사 고백의 메아리
"8년 전 법무부 고위 간부가 나를 강제 추행했다." 서지현(4...
'MB 실소유주 의혹' 다스 조준하는 檢, 120억 횡령 사건 핵심 직원 입건
다스 120억 원 횡령 사건을 수사하는 검찰이 전직 경리 직원을...
검찰,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친모 방화치사 혐의로 기소
경찰이 친모의 ‘실화’로 결론 내렸던 ‘아파트 화재 세 남매 사...
고속도로 달리는 승용차에 화물차 부품 날아와 운전자 사망
고속도로를 달리고 있던 승용차에 화물차 부품이 날아들어 운전자가...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