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2000건 이상 성직자 성폭력 사건 '느릿느릿' 처리…교황, "올바른 길"
국제

가톨릭, 2000건 이상 성직자 성폭력 사건 '느릿느릿' 처리…교황, "올바른 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5-15 10:45:03 | 수정 : 2017-05-15 20:21:4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마리 콜린스 위원 교황청에 사표 제출 후 첫 반응
마리 콜린스(왼) 위원과 프란치스코 교황. (AP=뉴시스)
프란치스코 교황은 로마교황청이 처리하는 성직자 성폭력 사건이 2000건 이상이라고 시인했다. 교황청 산하 아동보호위원회 마리 콜린스 위원이 성폭력 사건을 조사함에 있어 교황청의 비협조와 저항을 토로하며 자리에서 물러난 3월 이후 교황이 내놓은 첫 반응이다.

AP통신에 따르면, 교황은 13일(현지시각) 포르투갈에서 바티칸으로 돌아가는 전용기에서 기자들과 만나 콜린스가 비판한 내용이 맞다고 수긍했다. 콜린스를 가리켜 "위대한 여성"이라고 강조하면서도 바티칸이 옳은 길을 가고 있다고 밝혔다.

아일랜드 출신의 콜린스는 13살이던 1960년대에 병원에 있는 가톨릭 사제에게 성폭력 피해를 당했다. 교황이 가톨릭 내에서 사제가 아동들을 대상으로 저지르는 성폭력을 막겠다며 2013년에 교황청 산하 아동보호위원회를 만들었는데, 창립 때부터 이 위원회에 참여한 인물이다.

콜린스는 교황청에 아동성학대를 다룰 신앙교리성의를 만들어 사제들의 성폭력 사건을 은폐한 주교들을 다룰 법원을 만들어야 한다고 요구했지만 교황청은 이를 거절했다. 콜린스는 사임 성명에서 "어린이와 젊은이들을 성학대의 교회 환경에서 안전하게 만드는 일을 하고 싶었다"며, 교황청 내 행정·관료조직인 쿠리아와 협력을 하지 않으려는 교회 관리들이 저항하는 것을 가리켜 '영혼을 파괴하는 것'이라고 맹렬하게 비난한 바 있다.

교황은 바티칸의 성직자 성폭력 사건 처리 속도가 너무 느리다는 비판만 언급하며 사건 처리가 왜 오래걸릴 수 밖에 없는지 이를 해명하는 데 힘을 쏟았다. 사건 처리를 원활하게 하기 위해 더 많은 직원을 배치하고, 사건조사 보고서를 제출하는 주교들을 도울 방법을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 콜린스가 제기한 다른 중대한 문제에 대해서는 일절 설명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구본무 LG 회장, 20일 별세…뇌종양 투병 중 병세 악화
23년 동안 LG그룹을 이끈 구본무 회장이 20일 오전 별세했다...
대전당진고속도로 교각서 근로자 4명 추락해 목숨 잃어
고속도로 교각에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추락해 목숨을 잃는 참...
FIFA월드컵 공식 인스타그램에 또 전범기 등장
세계적인 사회관계망서비스 인스타그램의 피파(FIFA) 월드컵 공...
조선일보, "짓밟힌 자의 항변" 드루킹 옥중편지 단독 공개…김경수, "황당 소설"
18일 조선일보가 포털사이트 댓글 조작 혐의를 받는 '드루킹(온...
"집단 패혈증 발병 피부과 프로포폴 전국 평균 14배"
이달 초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서울 강남구 소재 M피부과가 지난...
‘방화대교 붕괴 사고’ 공사 관계자 전원 유죄 확정
지난 2013년 3명의 사상자를 낸 서울 방화대교 남단 접속도로...
‘최순실 주치의’ 이임순 위증 공소기각…“국조특위 활동 종료 후 고발 ‘위법’”
국회 국정조사특별위원회(국조특위) 활동이 종료된 후 국회에서의 ...
울산 한화케미칼 공장서 염소 누출 사고 발생
울산의 한 화학공장에서 염소가스가 새는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가 ...
최순실, ‘정유라 이대 학사비리’ 징역 3년 확정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딸 정유라 ...
인권위, 한국국토정보공사 성추행 사건 가해자 검찰 고발
국가인권위원회가 2015년, 2017년에 성추행 사건이 발생한 ...
한국기원, ‘성폭행 의혹’ 김성룡 9단에 ‘활동 임시정지’ 처분
바둑계에도 ‘미투운동’이 번졌다. 한국기원은 동료 프로기사 ‘성...
신해철 집도의, 과실치사·비밀누설 혐의 징역 1년 확정
가수 고 신해철 씨의 수술을 집도했다가 의료과실로 사망케 한 혐...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 기로…정부, 비공개 회의서 검토
정부가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를 비공개 검토 중인 사실이 언론 ...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 성범죄로 정식재판 회부
성 학대 연루 혐의를 받고 있는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