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임명 어떻게 될까
정치

이낙연 총리임명 어떻게 될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5-17 08:40:50 | 수정 : 2017-05-17 08:43: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가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금융감독원 연수원으로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국무총리 후보자로 내정된 이낙연 전 전남지사의 국회 인사청문회가 코 앞으로 다가왔다. 이 후보자는 24~25일 인사청문회를 거쳐 31일 본회의 표결을 통해 재적의원 과반수 출석에 출석의원 과반수를 얻으면 문재인 정부 초대 국무총리가 된다.

이를 위해 이 후보자는 전남지사 직을 사퇴하고 서울 종로구 통의동 금융감독원 연수원에 마련된 후보자 사무실에 출퇴근하며 인사청문회 준비에 여념이 없다.

정치권은 일단 국회의원 출신인 이 후보자가 무난히 인사청문회를 통과하지 않겠냐는 분위기가 우세하다. 딱히 이 후보자에게 제기된 비리 의혹 등이 크게 불거진 건 없는데다, 역대 국무총리 후보자 중 국회의원 출신이 낙마한 경우도 거의 없기 때문이다.

이는 여야 의원들이 동지적 관계인 점을 고려해 후한 점수를 주는 게 보통인데다 이 후보자가 4선 국회의원을 거치며 국민으로부터 간접적 검증을 받았다는 점도 고려되고 있어서다. 여기에는 이 후보자가 호남 출신에 바로 직전까지 전남도지사를 거쳤기에 제2야당인 국민의당으로서는 이 후보자를 반대할 이유가 별로 없다는 점도 감안돼 있다.

하지만 최근 들어 이같은 기류에 다소 변화 조짐이 있어 주목된다. 자유한국당 등 야당이 '강한 야당'을 앞세우며 정부에 대한 견제 의지를 밝히고 있다. 선명성을 앞세워 문재인 정부에 대해 검증할 것은 검증하고, 비판할 것은 엄히 따지겠다고 천명하고 나섰다.

그러면서 이 후보자에 대해 그간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의혹도 불거지고 있다. 이 후보자 아들은 2002년 신체검사에서 3급 현역 판정을 받았다가 어깨 수술을 이유로 군면체 처분을 받았다. 또 이 후보자 아들은 수입산인 아우디 승용차를 매입했다가 저가에 매각한 것으로 알려져 있어 이 부분도 청문회 주요 쟁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후보자의 부인도 2013년 개인 전시회의 그림을 판매하는 과정에서 전남개발공사에 초청장을 보내 전남도 산하기관에 강매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 후보자 측은 초청장 발송과 강매를 부인하고 있지만 국민들이 곱지 않은 시선으로 보는 것도 사실이다.

다만 이 후보자 개인적 문제는 불거진 게 없다. 또 부인과 아들에 얽힌 의혹 등에 대해서는 이 후보자가 적극 해명하고 있어 이를 야권 의원들이 어떻게 받아들일지 아직 미지수다.

이와 관련 정치 전문가들은 "야권에서 호락호락 이 후보자 지명을 찬성하지는 않겠지만, 새 정부 초입부터 정국을 경색으로 몰고가기엔 싸늘한 국민 시선이 부담이 될 것"이라면서 "다소 우려곡절은 겪겠지만 결국은 이 후보자가 새 정부 첫 총리가 되는데 큰 무리는 없어 보이는 게 대체적 관측"이라고 입을 모았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커피왕'으로 불리던 강훈 망고식스 대표, 숨진 채 발견
국내 커피전문점 1세대 경영인으로 카페 '할리스'·'카페베네'...
롯데家 신영자, 2심에서 징역 2년으로 감형
롯데면세점·백화점 입점업체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금품을 받고...
‘대한항공 기내난동’ 피고·검찰 항소 모두 기각
항공기에서 술에 취해 승객과 승무원들을 폭행한 ‘대한항공 기내난...
형부 성폭행으로 낳은 아들 살해한 20대 지적장애女 징역 4년
형부의 성폭행으로 낳은 아들을 발로 차 숨지게 한 지적장애 여성...
교사 10명 중 6명 ‘여성혐오표현 직·간접 경험’…성희롱에도 노출
학교 안의 여성혐오가 확산되고 있다. 전국의 유치원, 초·중...
캠필로박터 식중독 매년 증가…생닭 조리할 때 각별히 주의해야
생닭을 씻을 때는 주변 조리기구나 채소 등에 물이 튀지 않도록 ...
합천 ‘엽총 인질극’ 40대 남성, 경찰 설득에 23시간 만에 자수
초등학생 아들을 인질로 잡고 엽총 인질극을 벌인 40대 남성이 ...
태국 국적 여성 쪽지로 구조 요청…경찰, 성매매 현장 덮쳐 업주·브로커 검거
감금 상태에서 성매매를 하던 태국 여성이 슈퍼마켓 종업원에게 건...
창원 양덕천서 급류에 휩쓸린 근로자 3명 숨진 채 발견
창원소방본부는 4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의 양덕천...
청주의 한 교회 건물에서 스무 살 여성 숨진 채 발견
충북 청주의 한 교회 건물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사망 사건을 ...
경찰, 골프연습장 주부 납치 살인 사건 용의자 공개수배
경남 창원서부경찰서가 창원시 의창구의 한 골프연습장에서 발생한 ...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과로사·돌연사로 죽어가는 집배원, 업무량 살인적…인원 늘려야
26일 오전 전국우정노동조합(위원장 김명환·이하 우정노조) 조...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