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불한당' 변성현 감독, 막말 논란 일자 공식 사과
문화

영화 '불한당' 변성현 감독, 막말 논란 일자 공식 사과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5-19 11:24:09 | 수정 : 2017-05-19 11:37:2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데이트 전에 홍어"·"엉덩이 큰 여자" 발언 등 물의
자료사진, 지난달 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제작보고회에서 변성현 감독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시스)
칸 국제영화제 초청을 받고 85개 나라 배급사에 선판매한 영화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을 연출한 변성현(38) 감독이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트위터에 올린 글로 논란이 일자 공식 사과했다.

변 감독은 18일 "트위터에서 아무 생각 없이 적었던 저속한 발언으로 인해 상처를 받은 모든 분들께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SNS가 사적인 영역이라고 생각해 무심코 적었던 저의 생각 없는 말들로 인해 많은 분들께 피해를 입힌 것 같다. 이 부분에 대해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으며 특히 이 영화를 만들기 위해 수 개월을 같이 고생한 배우와 스텝분들께 더더욱 면목이 없다. 배우의 팬분들께도 사과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저는 지역차별주의자나 여성차별주의자는 결코 아니라는 점 하나만은 외람되지만 말씀드리고 싶다. 저의 고향 역시 전라도이며, 특정 지역과 여성 비하를 일삼는 사람들은 제가 가장 혐오하는 집단"이라고 말했다. 변 감독은 "오늘 일로 말의 무거움을 가슴 깊이 새기는 계기로 삼겠다"며, 영화 '불한당'이 온당한 평가를 받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해달라고 부탁했다.

변 감독의 트위터 글 논란은 개봉과 함께 예매율이 1위를 기록하는 시점에 터져나왔다. 대부분 변 감독이 지난달 트위터에 짧게 쓰거나 리트윗(다른 사람이 쓴 글을 자신의 트위터에 노출하는 것)했다. 문제가 된 변 감독의 글이나 리트윗 글은 "궁둥이 큰 여자치고 성격 나쁜 애가 없다", "데이트 전에는 홍어 먹어라. 향에 취할 것이다" 등이다. 영화에 출연한 설경구와 임시완을 두고 성적 발언을 한 글을 리트윗한 것도 논란을 일으켰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고속열차 사고 지난해 36건·올해 42건…차량고장 인한 사고 절반 넘어
고속열차 사고가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사고의 절반 이상은 차량고...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