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대사’ 박지성 “평창올림픽에 필요한 것은 ‘역습’ 전술”
스포츠

‘홍보대사’ 박지성 “평창올림픽에 필요한 것은 ‘역습’ 전술”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8-04 17:42:26 | 수정 : 2017-08-04 17:46:1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4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박지성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박지성이 이희범 조직위원장에게 홍보대사 명함을 받고 있다. (뉴시스)
2018 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홍보대사로 뛰게 된 한국 축구의 ‘전설’ 박지성(36)이 축구 전술에 빗대 평창올림픽에 필요한 것이 ‘역습’이라고 강조했다.

박지성은 4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축구 전술에 빗댄다면 앞으로 평창올림픽에 필요한 전술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받았다.

박지성은 “어려운 질문”이라더니 “축구에 빗댄다면 카운터어택 전술을 써야할 것 같다. 평창올림픽에 대한 인식이 적은 상황이라고 했는데, 지키고 있다가 얼마나 폭발력 있게 가져가느냐가 중요한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역습 전술이 현재 평창올림픽에 가장 어울리는 전술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박지성은 평창올림픽에 대한 기대감도 드러냈다.

그는 “종목 중 어느 하나 꼽기 힘들 정도로 많은 종목에서 기대가 크다”며 “한국 사람들이 가장 많이 즐겨보는 동계스포츠 중 하나는 쇼트트랙일 것이다. 많은 메달을 선사해 줘 저도 쇼트트랙에 관심이 많다. 김연아 선수가 했던 피겨스케이팅에서는 이번에 어린 선수들이 어떤 모습을 보일지 기대된다”고 전했다.

최근 한국이 동계 스포츠에서 한층 강한 모습을 보이는 것 같다고 평가한 박지성은 “아이스하키가 좋은 성적을 내고 있어 기대가 되고, 봅슬레이도 도전하는 모습이 너무 아름답다. 그런 모습을 지켜보는 것 자체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J리그에서 뛰기도 했던 박지성은 “일본의 많은 분들이 평창올림픽에 와서 즐겼으면 좋겠다”면서 방문을 당부하기도 했다.
4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박지성 홍보대사 위촉식에서 박지성이 이희범 조직위원장에게 마스코트 배지를 받고 있다. (뉴시스)

박지성은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국제대회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돼 영광스럽다. 이렇게 큰 국제대회가 얼마나 중요하고,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스포츠를 통해 즐거움을 줄 수 있는지 2002년 월드컵을 통해 느껴봤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현재 국내에 거주하고 있지 않아 홍보대사 활동에 많은 제약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사진, 영상 촬영을 통해 홍보 활동을 하겠다”며 “한국에 얼마나 자주 올지 모르겠지만 기회가 될 때마다 관련 행사에 참여하겠다”고 다짐했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박지성이 ‘한국 축구는 위기를 극복하는 역사적인 힘이 있다’는 말을 했다. 그 말대로 한국은 위기에 강한 힘이 있다”며 “이런 힘은 조직위가 여러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공적으로 올림픽을 개최하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두 개의 심장’, ‘산소탱크’라는 별명으로 전 세계 축구 팬들의 사랑을 받은 박지성이 홍보대사로 합류하면 올림픽 홍보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뉴트리노 원격제어봇 악성코드 국내 확산 중"
최신 웹브라우저의 취약점을 이용해 악성코드가 퍼지고 있다. 보안...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불륜 의혹 관련 김어준·주진우 참고인으로 부른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배우 김부선 씨와...
대장균 든 지하수에 독성성분까지 엉터리 불법 한약품 4년 동안 유통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 무허가 사업장을 차리고 20억 상당의 ...
생닭 조리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7~8월 집중 발생
여름철 삼계탕 등 닭요리 섭취가 증가하면서 캠필로박터 식중독이 ...
법원,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母 방화 결론…징역 20년 선고
광주에서 아파트 화재로 3남매가 사망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친모...
“비핵화 협상 실패·지연하면 한반도 전술핵 배치해야” 자유한국당 핵포럼
12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핵포럼 8차 세미나...
기무사, 세월호 수장 방안 청와대 제안…파문 확산
국군 기무사령부(이하 기무사)가 2014년 4월 16일 전남 진...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