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충제 산란계 농장 13곳 추가 적발해 45곳으로 늘어
정치

살충제 산란계 농장 13곳 추가 적발해 45곳으로 늘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8-18 10:00:56 | 수정 : 2017-08-18 11:00:3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친환경 농장이 28곳…새로운 살충제 속속 검출
울산시 울주군은 17일 오후 살충제 성분이 나온 2개 농장이 생산한 달걀 전량(27만 개·13t)을 울주군 삼동면 쓰레기 집하장에서 폐기처분 하고 있다. (뉴시스)
정부가 전국 산란계 농장 1239곳의 살충제 사용 여부를 전수조사하는 가운데 부적합 농가가 45곳으로 늘었다. 피프로닐·비펜트린 등 살충제 외에 새로운 살충제 성분이 추가로 나왔다.

18일 농림축산식품부는 “17일 오후 10시 현재 전국 13개 농가에서 살충제 성분을 추가 검출했다. 전체 농가 중 1155개 농가 검사를 진행한 상태”라고 밝혔다. 전날 발표한 부적합 판정 32개 농가에서 하루 만에 13곳을 추가해 45곳이 부적합하다고 발표했다.

45개 농가 가운데 친환경 인증을 받은 농가는 무려 28곳이다. 친환경 인증기준 자체를 어긴 농가 35곳을 합하면 80곳에 가까운 농가에서 살충제 성분이 나온 것이라 불안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부적합 판정 45개 농가 가운데 피프로닐이 나온 곳은 7개 농가, 기준치를 넘어 비펜트린을 사용한 곳은 34개 농가, 플루페녹수론이 나온 곳은 2개 농가, 에톡사졸이 나온 곳은 1개 농가다. 피리다벤이라는 살충제가 나온 곳도 1개 농가다. 그간 산란계 농장 전수조사에서 나오지 않았던 살충제 플루페녹수론, 에톡사졸, 피리다벤이 나와 해당 살충제의 독성에 관심이 쏠린다.

정부 발표에 따르면 경기 연천 주희노 농장과 충남 아산 송연호 농장에서 플루페녹수론이 0.028㎎/㎏, 0.0077㎎/㎏ 나왔고, 대전 유성 길석노 농장에서 에톡사졸이 0.01㎎/㎏ 나왔다. 두 살충제 모두 축산물에만 사용하도록 제한한 것으로 산란계 농장에서는 사용해서는 안 된다. 피리다벤은 원예용 농약 성분으로 알려져 있으며 닭에는 사용할 수 없다. 미량이라도 달걀에서 나오면 안 되는 살충제다.

플루페녹수론은 실험쥐 급성독성시험에서 독성이 낮은 것으로 나왔고, 매일 평생 노출되어도 안전한 안전기준은 0.037 mg/kg b.w./day이다. 이는 체중 60kg 성인이 하루 2.22mg/day에 노출되는 수준이다. 에톡사졸은 거미와 진드기의 애벌레와 알을 죽이는 데 사용하는 것으로 사과·감귤·수박·배 등 과일과 도라지·부추 등 채소에 쓴다. 실험쥐 독성시험에서 급성독성은 낮고 유전독성·발암성은 없지만 간 독성이 나타났다. 매일 평생 노출돼도 안전한 기준은 0.04 mg/kg b.w./day이며, 이는 성인(60kg)이 하루 2.4 mg/day 수준이다. 두 살충제 모두 급성 독성 위험은 없지만 만성 독성 위험은 있다. 간 손상이나 빈혈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곽현화 “이우성 감독 무죄?”···노출신 관련 녹취록 공개
노출신 공방 소송중인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36)가 이우성 ...
'침몰 161일' 스텔라데이지호 실종 선원 가족들, 정부 입만 바라보다 미국행
남대서양에서 화물선 스텔라데이지호가 침몰한 지 7일로 161일째...
생리대 논란 검찰 수사로 번지나…깨끗한나라, 김만구 강원대 교수 고소
일회용 생리대 '릴리안'을 생산하는 깨끗한나라가 생리대 유해물질...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