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충제 산란계 농장 13곳 추가 적발해 45곳으로 늘어
정치

살충제 산란계 농장 13곳 추가 적발해 45곳으로 늘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8-18 10:00:56 | 수정 : 2017-08-18 11:00:3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친환경 농장이 28곳…새로운 살충제 속속 검출
울산시 울주군은 17일 오후 살충제 성분이 나온 2개 농장이 생산한 달걀 전량(27만 개·13t)을 울주군 삼동면 쓰레기 집하장에서 폐기처분 하고 있다. (뉴시스)
정부가 전국 산란계 농장 1239곳의 살충제 사용 여부를 전수조사하는 가운데 부적합 농가가 45곳으로 늘었다. 피프로닐·비펜트린 등 살충제 외에 새로운 살충제 성분이 추가로 나왔다.

18일 농림축산식품부는 “17일 오후 10시 현재 전국 13개 농가에서 살충제 성분을 추가 검출했다. 전체 농가 중 1155개 농가 검사를 진행한 상태”라고 밝혔다. 전날 발표한 부적합 판정 32개 농가에서 하루 만에 13곳을 추가해 45곳이 부적합하다고 발표했다.

45개 농가 가운데 친환경 인증을 받은 농가는 무려 28곳이다. 친환경 인증기준 자체를 어긴 농가 35곳을 합하면 80곳에 가까운 농가에서 살충제 성분이 나온 것이라 불안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부적합 판정 45개 농가 가운데 피프로닐이 나온 곳은 7개 농가, 기준치를 넘어 비펜트린을 사용한 곳은 34개 농가, 플루페녹수론이 나온 곳은 2개 농가, 에톡사졸이 나온 곳은 1개 농가다. 피리다벤이라는 살충제가 나온 곳도 1개 농가다. 그간 산란계 농장 전수조사에서 나오지 않았던 살충제 플루페녹수론, 에톡사졸, 피리다벤이 나와 해당 살충제의 독성에 관심이 쏠린다.

정부 발표에 따르면 경기 연천 주희노 농장과 충남 아산 송연호 농장에서 플루페녹수론이 0.028㎎/㎏, 0.0077㎎/㎏ 나왔고, 대전 유성 길석노 농장에서 에톡사졸이 0.01㎎/㎏ 나왔다. 두 살충제 모두 축산물에만 사용하도록 제한한 것으로 산란계 농장에서는 사용해서는 안 된다. 피리다벤은 원예용 농약 성분으로 알려져 있으며 닭에는 사용할 수 없다. 미량이라도 달걀에서 나오면 안 되는 살충제다.

플루페녹수론은 실험쥐 급성독성시험에서 독성이 낮은 것으로 나왔고, 매일 평생 노출되어도 안전한 안전기준은 0.037 mg/kg b.w./day이다. 이는 체중 60kg 성인이 하루 2.22mg/day에 노출되는 수준이다. 에톡사졸은 거미와 진드기의 애벌레와 알을 죽이는 데 사용하는 것으로 사과·감귤·수박·배 등 과일과 도라지·부추 등 채소에 쓴다. 실험쥐 독성시험에서 급성독성은 낮고 유전독성·발암성은 없지만 간 독성이 나타났다. 매일 평생 노출돼도 안전한 기준은 0.04 mg/kg b.w./day이며, 이는 성인(60kg)이 하루 2.4 mg/day 수준이다. 두 살충제 모두 급성 독성 위험은 없지만 만성 독성 위험은 있다. 간 손상이나 빈혈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미투운동에 찬물" 정춘숙·권미혁·금태섭 '안희정 사건' 무죄 선고 비판
정무비서를 상대로 업무상 위력을 행사해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안...
‘동료 살해·시신 소각’ 미화원에 1심 ‘무기징역’ 선고
자신이 돈을 빌린 동료를 살해한 뒤 시신을 소각한 환경미화원이 ...
서울시내서 개 도축하고 폐수 무단방류한 업소 3곳 적발
서울시내에서 개를 도축하면서 발생한 폐수를 하천에 무단으로 흘려...
이재명 경기지사,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등 고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경기도 성남 지역 폭력조직과 ...
진열 후 남은 음식 재사용한 토다이…식약처, 해산물 뷔페 실태조사
손님들이 가져가지 않아 진열대에 남은 음식을 재사용해 물의를 빚...
김경수 경남지사, 드루킹과 3시간 넘게 대질…의혹 모두 부인
드루킹 김동원(49·남·구속 기소) 씨의 여론 조작 의혹 공...
경남 남해고속도로에서 BMW 7시리즈 본넷 연기…졸음쉼터 정차 후 전소
9일 오전 7시 55분께 남해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차량에서 ...
SPC 그룹 총수 3세 허희수 부사장, 마약 혐의 구속
파리바게뜨·베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 등 식품 그룹으로 유명한 ...
MBC 'PD수첩', 김기덕 감독·조재현 배우 성폭력 의혹 후속 보도
영화감독 김기덕과 영화배우 조재현의 성폭력 의혹을 담은 MBC ...
포천화력발전소 시범 가동 중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8일 오전 8시 48분께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장자산업단...
기무사 대신 군사안보지원사령부…27년 만에 다시 새 간판
지난해 촛불 정국 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한 의혹을 받는 국군 기...
靑 “리비아 피랍 첫날, 文대통령 ‘구출에 최선 다하라’ 지시”
청와대가 우리 국민이 리비아에 피랍된 사건에 대해 “납치된 첫 ...
연안 안전사고 사망자 8월 가장 많아…‘부주의’ 원인 절반 이상
지난해 해안가, 항·포구 등 연안에서 발생한 안전사고로 인한 ...
소비자단체 “치킨 프랜차이즈, 5년간 원가 하락에도 우회적 가격 인상”
최근 5년간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닭고기 가격의 지속적인 하...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