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상 수상 12人, 유엔에 로힝야족 사태 개입 촉구
국제

노벨상 수상 12人, 유엔에 로힝야족 사태 개입 촉구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14 13:20:22 | 수정 : 2017-09-14 13:31:1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방글라데시 쿠투팔롱에서 9일(현지시간) 한 남성이 구호기관이 나눠주는 쌀을 받기 위해 기다리다가 탈진하자 다른 남성들이 부축하고 있다. (AP=뉴시스)
13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말랄라 유사프자이 등을 포함한 10명의 노벨평화상 수상자들과 생리의학상 수상자 2명은 이같은 내용이 담긴 공개서한을 발송했다. 이번 서한에는 영국 버진그룹 회장 리처드 브랜슨, 미국 배우 포리스트 휘터커 등도 이름을 올렸다.

미얀마 이슬람 소수족인 로힝야족은 지난달 25일에 촉발된 폭력사태로 수백명이 사망하고, 약 37만명이 국경을 넘어 방글라데시로 월경했다. 앞서 자이드 라아드 알 후세인 유엔 인권최고대표는 이를두고 '인종청소'의 교과적 사례라고 묘사하기도 했다.

이들은 서한에서 "로힝야족에 대한 폭력사태를 끝내기 위해서는 유엔과 국제사회의 대담한 변화가 필요하다"며 "미얀마 정부는 국제적 지원과 재정지원이 로힝야족에 대한 정책에 달려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번 서한에 참여한 노벨평화상 수상자 데스먼드 투투 주교는 앞서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모든 국민의 존엄성과 가치를 인정하지 않고 보호하지 못하는 나라는 평화로운 나라가 아니며, 자유국가가 아니다"라며 "아웅산 수지 국가고문이 다시 용감해지길 바란다"며 애둘러 로힝야사태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했다.

유사프자이 역시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미얀마는 로힝야족이 몇 세대에 걸쳐 살았던 곳이다. 미얀마가 그들의 나라가 아니라면 어디에 있다는 것인가"라며 "지난 몇 년동안 계속해서 이러한 비극과 수치를 비난해 왔다. 나는 여전히 나의 노벨평화상 동료인 수지가 나와 같이 행동하길 바란다. 세계가 기다리고, 로힝야족이 기다리고 있다"고 강조했다.

미얀마는 1980년대 후반 군부가 정권을 장악하면서 인권을 침해하는 일들이 잦았고, 이를 이유로 국제사회로부터 제재를 받았다. 이후 총선을 통해 정권을 민간정부에 이양하면서 제재조치가 해제됐다.

한편 안보리는 이날 미얀마의 로힝야족 탄압을 규탄하는 언론성명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미얀마 로힝야 위기가 '재앙(catastrophic)' 상황이 되고 있다면서, 미얀마 정부는 로힝야족에게 법적 지위를 부여하라고 촉구했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라오스 댐 사고 시공사 SK건설,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지난 7월 23일 라오스에서 발생한 댐 사고와 관련해 방한한 태...
“호남지역 택배 서비스, 운송물 파손·훼손 피해 많아”
호남지역에서 택배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은 운송물이 파손되거나 훼손...
법원, "전두환 회고록 허위사실 삭제하지 않으면 출판 금지"
전두환(87) 전 대통령이 회고록에 쓴 5.18 민주화운동 기록...
"상도유치원 붕괴 이틀 전 균열 생기고 바닥 벌어져"
6일 오후 위태롭게 무너진 서울상도유치원이 이틀 전 안전점검 과...
홍철호, "메르스 환자 쿠웨이트서 병원 방문한 적 없다고 말해"
12일 국회 교통위원회 소속 홍철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메르스 환...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부상자, 치료 받던 중 사망
이달 초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장에서 발생한...
10분의 1 가격에 명품 팔던 그 가게 알고보니…경기 특사경, 짝퉁 판매업자 무더기 적발
3억 2000만 원 상당의 짝퉁 명품을 유통시킨 판매업자들이 대...
"균열 생기고 기웁니다" 상도유치원은 동작구에 미리 알렸다
다세대주택 신축 공사장 흙막이 침하로 6일 오후 서울 동작구 상...
"반성 기미 없다" 檢, '상습 성추행 혐의' 이윤택 징역 7년 구형
유사강간치상 등의 혐의로 이윤택(66) 전 연희당거리패 예술감독...
檢, '액상 대마 흡연 협의' 허희수 부사장 징역 4년 구형
허희수(40) 전 SPC 사장의 마약 혐의를 수사한 검찰이 법원...
부산서 달리던 포르쉐 승용차서 화재 발생
독일 유명 고급 자동차 제조업체 포르쉐 차량이 불에 타는 사고가...
주민센터 화장실서 불법촬영 장치 발견…누구 짓인가 보니 공무원
서울 광진경찰서가 경기도 여주시 한 주민센터 공무원 A(32·...
전국 돌며 오전부터 야산에 천막치고 도박장 개설…조폭 등 26명 검거
전국을 돌며 낮 시간대 인적이 드문 야산에 천막을 치고 도박장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